쌍둥이자리 유성우(The Geminid)

쌍둥이자리 유성우(The Geminid)

0 60
Image Credit & Copyright:Jeff Dai (TWAN)

12월 11일 달 너머에서부터 오리온 우주선이 지구 대기권으로 거의 초속 11km의 속도로 진입하며 돌아왔다. 이것은 12월 13일 매년 찾아오는 쌍둥이자리 유성우의 절정에 달했던 날 대기권으로 진입한 기다란 화구를 만든 먼지 조각이 떨어지던 속도의 절반 정도다. 우리의 작은 행성은 매년 수수께끼의 소행성 3200 페톤이 남긴 먼지 흔적을 통과하면서 쌍둥이자리 방향을 중심으로 방사형으로 쏟아지는 쌍둥이자리 유성우를 만난다. 하지만 쌍둥이자리의 두 쌍둥이 별은 중국, 위난성, 아름다운 블루 문 계곡에서 담은 이 밤풍경의 왼쪽 나무 뒤에 가려져있다. 산 호수의 물에 비친 오리온자리의 별들이 가운데 근처에서 떠오르고 있다. 달이 뜨기 전 포착된 밝은 화성은 이 장면 속 밝게 빛나는 비콘의 모습으로 담겨있다.

Explanation: Returning from beyond the Moon, on December 11 the Orion spacecraft entered Earth’s atmosphere at almost 11 kilometers per second. That’s half the speed of the grain of dust that created this long fireball meteor when it entered the atmosphere on December 13, near the peak of the annual Geminid meteor shower. As our fair planet makes its yearly pass through the dust trail of mysterious asteroid 3200 Phaethon, the parallel tracks of all Geminid meteors appear to radiate from a point in the constellation Gemini. But the twin stars of Gemini hide just behind the trees on the left in this night skyscape from the beautiful Blue Moon Valley, Yunnan, China. Reflected in the still waters of the mountain lake, stars of the constellation Orion are rising near center. Captured before moonrise, dazzling Mars is still the brightest celestial beacon in the scen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