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폴로 11: 지구, 달, 우주선(Apollo 11: Earth, Moon, Spaceship)

아폴로 11: 지구, 달, 우주선(Apollo 11: Earth, Moon, Spaceship)

0 111
Image Credit: NASAApollo 11Restoration – Toby Ord

현대의 가장 유명한 여행이 끝난 뒤 모두 집으로 돌아왔다. 인류행성 지구의 한계를 넘을 수 있는지를 보여준 뒤, 처음으로 다른 세계를 걸었던 인류 — 닐 암스트롱버즈 올드린 — 를 태운 달 모듈의 상승부가 돌아오면서 달 궤도를 돌고 있던 사령 및 서비스 모듈마이클 콜린스와 만났다. 이 사진은 1969년 7월 21일에 촬영되었고 최근 디지털 재가공을 거친 것으로, 콜린스가 찍은 위로 상승하면서 우주선이 접근하는 장면과 아래 달, 그리고 멀리 지구의 모습이 함께 담겨있다. 달 표면 위의 부드럽고 어두운 영역은 스미스의 바다는 달의 앞쪽 동쪽 가장 끝 가장자리 적도 아래에 있는 지역이다. 이 역사적인 사진은 카메라 앞의 한 명을 제외한 나머지 모든 사람들이 찍힌 사진이다.

Explanation: After the most famous voyage of modern times, it was time to go home. After proving that humanity has the ability to go beyond the confines of planet Earth, the first humans to walk on another world — Neil Armstrong and Buzz Aldrin — flew the ascent stage of their Lunar Module back to meet Michael Collins in the moon-orbiting Command and Service ModulePictured here on 1969 July 21 and recently digitally restored, the ascending spaceship was captured by Collins making its approach, with the Moon below, and Earth far in the distance. The smooth, dark area on the lunar surface is Mare Smythii located just below the equator on the extreme eastern edge of the Moon’s near side. It is said of this iconic image that every person but one was in front of the camer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