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코라이트의 심우주(Deepscape at Yacoraite)

야코라이트의 심우주(Deepscape at Yacoraite)

0 167
Image Credit & Copyright: Franco Meconi

이 아름다운 장면 속에는 아르헨티나 북서쪽 야코라이트의 고대 안데스 유적지 너머 떠오른 먼지로 자욱한 우리 은하 중심부의 모습이 담겨있다. 지구를 벗어날 듯 하늘을 향해 뻗어있는 것은 건조한 지역에서 자라는 아르헨티나의 거대한 사와로 선인장들이다. 이 독특한 노란 빛은 적색 거성 안타레스의 별빛이 주변 먼지에 의해 산란되면서 만들어졌다. 전갈자리의 알파별 안타레스는 500 광년 넘는 거리에 떨어져있다. 그 바로 옆에 밝고 푸른 뱀주인자리 로는 전형적인 먼지로 자욱한 푸른 반사 성운으로 더 잘 알려져있다. 이 깊은 밤하늘의 사진은 삼각대 위에 고정된 카메라와 렌즈로 하늘을 추적하면서 떠오르는 뒷 배경의 별들의 모습을 담고, 앞 배경의 지형을 함께 담아 완성한 것이다. 이 장면을 합해서 하나의 환상적인 사진을 완성했고 우리 눈으로는 느끼기 어려운 아주 넓은 범위의 다양한 밝기와 색깔을 동시에 담았다.

Explanation: In this evocative night scene a dusty central Milky Way rises over the ancient Andean archaeological site of Yacoraite in northwestern Argentina. The denizens of planet Earth reaching skyward are the large Argentine saguaro cactus currently native to the arid region. The unusual yellow-hued reflection nebula above is created by dust scattering starlight around red giant star Antares. Alpha star of the constellation Scorpius, Antares is over 500 light-years distant. Next to it bright blue Rho Ophiuchi is embedded in more typical dusty bluish reflection nebulae though. The deep night skyscape was created from a series of background exposures of the rising stars made while tracking the sky, and a foreground exposure of the landscape made with the camera and lens fixed on the tripod. In combination they produce the single stunning image and reveal a range of brightness and color that your eye can’t quite perceive on its ow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