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드윈 허블이 발견한 우주 (Edwin Hubble Discovers the Universe)

에드윈 허블이 발견한 우주 (Edwin Hubble Discovers the Universe)

0 209
Image Credit & CopyrightCourtesy Carnegie Institution for Science

우주는 얼마나 클까? 다른 이들은 이 질문에 대해 100년 전 두 명의 대표적인 천문학자들 아래에서 오늘날 천문학계 대논쟁으로 알려진 토론을 벌였다. 많은 천문학자들은 우리은하가 우주의 전체라고 생각했다. 또 다른 이들은 반면 우리 은하가 여러 개 중 하나라고 생각했다. 이 대논쟁에서 각각의 주장들은 아주 상세했지만 합의에 이르지는 못했다. 그 결론은 3년 후 원래는 유리 건판에 담겼던 것을 디지털로 복원한 위 사진 속에 담긴 안드로메다 성운의 작은 한 점의 변화가 포착되면서 얻게 되었다. 에드윈 허블은 사진을 비교하면서 밝기가 변화하는 점을 발견했고 건판에 “VAR!” 라고 썼다. 허블은 사실 그것이 아주 멀리 떨어진 변광성의 모습이란 것을 눈치챘다. M31는 사실 우리은하와 비슷한 안드로메다 은하였다. 위 사진은 아름답지 않게 보일지 모르지만, 인류의 지평의 문을 열었던 이 변광하는 점을 통해서 놀라울 정도로 광활한 우주로 처음 진입할 수 있었다.

Explanation: How big is our universe? This very question, among others, was debated by two leading astronomers 100 years ago today in what has become known as astronomy’s Great Debate. Many astronomers then believed that our Milky Way Galaxy was the entire universe. Many others, though, believed that our galaxy was just one of many. In the Great Debate, each argument was detailed, but no consensus was reached. The answer came over three years later with the detected variation of single spot in the Andromeda Nebula, as shown on the original glass discovery plate digitally reproduced here. When Edwin Hubble compared images, he noticed that this spot varied, and so wrote “VAR!” on the plate. The best explanation, Hubble knew, was that this spot was the image of a variable star that was very far away. So M31 was really the Andromeda Galaxy — a galaxy possibly similar to our own. The featured image may not be pretty, but the variable spot on it opened a door through which humanity gazed knowingly, for the first time, into a surprisingly vast cosmo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