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자리의 사자(A Lion in Orion)

오리온자리의 사자(A Lion in Orion)

0 95
Image Credit & Copyright: Maroun Mahfoud

여기서 사자가 보이는가? 이 깊은 노출 사진은 놀랍지 않게도 말머리 성운이라 불리는 화면 가운데 왼쪽 아래 말 머리 모양의 유명한 어두운 형체의 모습을 담고 있다. 이 말머리 성운 (버나드 33)은 빛을 흡수하는 어두운 먼지와 밝게 달아오른 가스가 거대하고 복잡하게 모여있는 구름의 일부분이다.  머리의 주변 영역을 더 세밀하게 담아내기 위해 천체사진가는 수소 (주황색), 산소 (파란색), 그리고  (녹색)의 빛을 20시간 넘게 담은 뒤에 예술적으로 모아서 사진을 완성했다. 그 결과 완성된 이 환상적인 장면은 레바논라친에서 촬영한 것으로, 오래전 폭발한 초신성과 항성풍에 의해 불려나가며 조각된 먼지 구름 가닥들과 필라멘트가 복잡하게 엉켜있는 모습을 아주 세밀하게 담아냈다. 이 사진 속 말 머리 위에 알록달록한 주황색 빛의 가스 구름의 모습은 또 다른 동물 사자 머리를 연상시킨다. 말머리 바로 왼쪽에서 불꽃 성운을 볼 수 있다. 말머리 성운은 오리온자리 방향으로 약 1,500 광년 거리에 놓여있다.

Explanation: Yes, but can you see the lion? A deep exposure shows the famous dark indentation that looks like a horse’s head, visible just left and below center, and known unsurprisingly as the Horsehead Nebula. The Horsehead Nebula (Barnard 33) is part of a vast complex of dark absorbing dust and bright glowing gas. To bring out details of the Horsehead’s pasture, an astrophotographer artistically combined light accumulated for over 20 hours in hydrogen (orange), oxygen (blue), and sulfur (green). The resulting spectacular picture captured from RaachineLebanon, details an intricate tapestry of gaseous wisps and dust-laden filaments that were created and sculpted over eons by stellar winds and ancient supernovas. The featured composition brings up another pareidolic animal icon — that of a lion’s head — in the expansive orange colored gas above the horse’s head. The Flame Nebula is visible just to the left of the Horsehead. The Horsehead Nebula lies 1,500 light years distant towards the constellation of Ori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