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aCore_Ebersole_960Image Credit & Copyright: John Ebersole

무엇이 이런 용골 성운의 안개 같은 모습을 만들었을까? 사실 이 어두운 모습은 분자 구름과 먼지 가스 분자의 매듭이 짙게 뭉쳐진 것이다. 하지만 비교하자면 이 구름은 지구의 대기에 비해서는 훨씬 밀도가 낮다. 이 사진에 담긴 용골 성운의 중심부는 어둡고 알록달록한 가스와 먼지 가스 구름으로 가득 채워져있다. 이 사진은 지난 달 호주의 사이딩 스프링 관측소에서 촬영한 것이다. 이 성운은 주로 사진 속에 녹색으로 표현된 수소 가스로 이루어져 있지만, 사진은 과 산소에서 나오는 붉고 푸른 빛도 함께 표현되어있다. NGC 3372라고 기록된 용골 성운 전체는 별자리 용골자리 방향으로 약 7,500 광년 거리에서 300 광년 거리로 펼쳐져 있다. 이 성운에서 가장 에너지가 강한 별 에타 카리나는 1830년 대 하늘에서 가장 밝았던 별이지만 지금은 극적으로 어두워진 별이다.

Explanation: What forms lurk in the mists of the Carina Nebula? The dark ominous figures are actually molecular clouds, knots of molecular gas and dust so thick they have become opaque. In comparison, however, these clouds are typically much less dense than Earth’s atmosphere. Featured here is a detailed image of the core of the Carina Nebula, a part where both dark and colorful clouds of gas and dust are particularly prominent. The image was captured last month from Siding Spring Observatory in Australia. Although the nebula is predominantly composed of hydrogen gas — here colored green, the image was assigned colors so that light emitted by trace amounts of sulfur and oxygen appear red and blue, respectively. The entire Carina Nebula, cataloged as NGC 3372, spans over 300 light years and lies about 7,500 light-years away in the constellation of Carina. Eta Carinae, the most energetic star in the nebula, was one of the brightest stars in the sky in the 1830s, but then faded dramaticall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19

0 21

0 23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