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골 성운의 분자 구름 (Molecular Clouds in the Carina Nebula)

용골 성운의 분자 구름 (Molecular Clouds in the Carina Nebula)

0 408

Image Credit: NASAESAHubble

이들은 살아 있지 않다 — 하지만 죽고 있다. 이 사진 속 용골 성운에서 발견할 수 있는 독특한 모습은 증발 현상의 가장 대표적인 모습이다. 근처의 별에서 나오는 강한 빛과 항성풍에 의해 별빛을 가리고 있는 눈에 띄는 모습의 어두운 먼지 입자가 부서지고 있다. 아이러니하게도 어두운 먼지 구름 또는 밝은 가장자리를 갖고 있는 구체로 불리는 이 형체는 최후에 파괴되는 별들을 중심에 품고 계속 만들고 있다. 궤도를 돌고 있는 허블 우주 망원경으로 촬영한 이 우주를 떠도는 형상은 약 수 광월 크기로 펼쳐져 있다. 대 용골 성운 자체는 약 30 광년 크기로 펼쳐진 채 7,500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으며, 용골자리 방향으로 작은 망원경으로도 볼 수 있다. 

Explanation: They are not alive — but they are dying. The unusual forms found in the Carina nebula, a few of which are featured here, might best be described as evaporating. Energetic light and winds from nearby stars are breaking apart the dark dust grains that make the iconic forms opaque. Ironically the figures, otherwise known as dark molecular clouds or bright rimmed globules, frequently create in their midst the very stars that later destroy them. The floating space structures pictured here by the orbiting Hubble Space Telescope span a few light months. The Great Nebula in Carina itself spans about 30 light years, lies about 7,500 light years away, and can be seen with a small telescope toward the constellation of Keel(Carin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