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내의 계곡에서 오퍼튜니티 (Opportunity at Perseverance Valley)

인내의 계곡에서 오퍼튜니티 (Opportunity at Perseverance Valley)

0 471

Image Credit: NASAJPL-CaltechKenneth Kremer, Marco Di Lorenzo

2018년 7월 오퍼튜니티는 이미 인내의 계곡에 도착했다.  전경을 화성 탐사 로버의 내브캠으로 촬영한 사진으로 만든 칼라 모자이크로 구현했다. 사실, 인내의 계곡은 이 목적지에 아주 어울리는 이름이다. 90일 짜리 미션으로 계획되었던 오퍼튜니티는 이글 크레이터에 착륙한 이후 2004년 5,000 화성일 넘게 화성을 여행했다. 탐사선은 총 거리는 45 km 를 넘는 거리를 누비며 화성의 지형 곳곳을 탐사했다. 2018년 6월 10일, 먼지 폭풍이 일었던 붉은 행성에 사로잡힌태양 에너지로 움직이는 로버의 마지막 교신이 있었다. 폭풍이 잠잠해졌지만 여덟 달이 지난 후에도 오퍼튜니티는 성공적으로 교신이 닿지 않았고 결국 15년 간의 화성 표면에서의 멋진 탐사는 막을 내렸다.

Explanation: Opportunity had already reached Perseverance Valley by June of 2018. Its view is reconstructed in a colorized mosaic of images taken by the Mars Exploration Rover’s Navcam. In fact, Perseverance Valley is an appropriate name for the destination. Designed for a 90 day mission, Opportunity had traveled across Mars for over 5,000 sols (martian solar days) following a January 2004 landing in Eagle crater. Covering a total distance of over 45 kilometers (28 miles), its intrepid journey of exploration across the Martian landscape has come to a close here. On June 10, 2018, the last transmission from the solar-powered rover was received as a dust storm engulfed the Red Planet. Though the storm has subsided, eight months of attempts to contact Opportunity have not been successful and its trailblazing mission ended after almost 15 years of exploring the surface of Mar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