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그러진 일출의 일식 (A Distorted Sunrise Eclipse)

일그러진 일출의 일식 (A Distorted Sunrise Eclipse)

0 401
Image Credit & Copyright: Elias Chasiotis

그렇다, 하지만 이런 일출을 본 적이 있는가? 여기, 원래는 구림이 꼈던 하늘에 부분일식을 겪고 있는 태양 두 조각이 떠오르는 것과 같은 모습이 포착되었고, 이를 찍은 사진작가는 평생 최고의 일출이었다고 이야기했다. 대기에 의해 붉게 물든 태양의 꼭대기 근처의 어두운 원은 이다 — 하지만 아래에도 어두운 봉우리가 하나 있다. 이런 모습이 만들어진 이유는 지구의 대기권이 마치 거대한 렌즈처럼 작용하는 아주 따뜻한 공기로 이루어져 상을 뒤집는 층이 있기 때문에 두 번째 상을 만들어내기 때문이다. 평범한 일출이나 일몰에서 나타나는 대기에 의한 이 드문 현상은 에트루칸 꽃병 효과라고 알려져있다. 위 사진은 카타르알 와크라에서 이틀 전 아침에 찍은 것이다. 지구 동쪽의 가느다란 띠 상에 있던 사람들은 — 달이 완벽하게 배경의 태양을 가리면서 불의 고리를 남기는 금환 개기일식을 볼 수 있었다. 다음 개기일식이자 금환일식은 2020년 6월에 있을 예정이다.

Explanation: Yes, but have you ever seen a sunrise like this? Here, after initial cloudiness, the Sun appeared to rise in two pieces and during partial eclipse, causing the photographer to describe it as the most stunning sunrise of his life. The dark circle near the top of the atmospherically-reddened Sun is the Moon — but so is the dark peak just below it. This is because along the way, the Earth’s atmosphere had an inversion layer of unusually warm air which acted like a gigantic lens and created a second image. For a normal sunrise or sunset, this rare phenomenon of atmospheric optics is known as the Etrucan vase effect. The featured picture was captured two mornings ago from Al WakrahQatar. Some observers in a narrow band of Earth to the east were able to see a full annular solar eclipse — where the Moon appears completely surrounded by the background Sun in a ring of fire. The next solar eclipse, also an annular eclipse, will occur in 2020 Jun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