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체로 본 메시에 크레이터(Messier Craters in Stereo)

입체로 본 메시에 크레이터(Messier Craters in Stereo)

0 88
Image Credit: Apollo 11NASA; Stereo Image Copyright Patrick Vantuyne

행성 지구 하늘에서 보이는 많은 밝은 성운과 성단들은 천문학자 샤를 메시에가 만든 18세기 카탈로그에 담겨있다. 한편 그의 이름은 달에 남아있는 두 개의 거대하고 인상적인 크레이터에서도 찾을 수 있다. 어둠 속에 들어난 부드러운 달의 비옥함의 바다에 메시에 (왼쪽) 그리고 메시에 A가 각각 15 X 8 그리고 16 X 11 km 크기로 파여있다. 이들의 찌그러진 모양은 아주 예리한 각도로 떨어진 운석 충돌이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있었다는 것을 암시한다. 이 얇은 각도의 충돌 결과 두 개의 밝은 물질의 흐름이 표면에서 오른쪽으로 멀리 사진 바깥까지 이어져 있다. 입체 안경 (왼쪽에 빨간 색) 을 쓰고 아폴로 11호 미션이 달에서 진행되는 동안 촬영되었떤 두 장의 고해상도 사진(AS11-42-6304AS11-42-6305)으로 최근에 다시 재구성한 이 인상적인 입체 사진을 보도록 하자.

Explanation: Many bright nebulae and star clusters in planet Earth’s sky are associated with the name of astronomer Charles Messier from his famous 18th century catalog. His name is also given to these two large and remarkable craters on the Moon. Standouts in the dark, smooth lunar Sea of Fertility or Mare Fecunditatis, Messier (left) and Messier A have dimensions of 15 by 8 and 16 by 11 kilometers respectively. Their elongated shapes are explained by the extremely shallow-angle trajectory followed by an impactor, moving left to right, that gouged out the craters. The shallow impact also resulted in two bright rays of material extending along the surface to the right, beyond the picture. Intended to be viewed with red/blue glasses (red for the left eye), this striking stereo picture of the crater pair was recently created from high resolution scans of two images (AS11-42-6304AS11-42-6305) taken during the Apollo 11 mission to the Mo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