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외선으로 본 안드로메다 은하(The Andromeda Galaxy in Ultraviolet)

자외선으로 본 안드로메다 은하(The Andromeda Galaxy in Ultraviolet)

0 139
Image Credit: NASAJPL-CaltechGALEX

안드로메다를 자외선 빛으로 본다면 어떨까? 어린 푸른 별들이 은하 중심을 맴돌고 있다. 겨우 250만 광년 거리에 떨어진 안드로메다 은하는 M31로 알려져 있으며 바로 이웃한 거대한 은하다. 약 230,000 광년 크기로 펼쳐진 이 은하를 NASA의 은하 진화 탐사선 (GALEX)으로 촬영해서 2003년 자외선 빛으로 담은 나선 은하의 아름다운 초상화를 완성했다. 이 나선팔은 가시광 사진에서도 볼 수 있지만 안드로메다의 나선 팔은 자외선에서는 고리처럼 보인다. 이 고리는 강렬한 별 탄생이 벌어지는 현장으로 안드로메다 은하가 그 인근의 작은 타원 은하 M32가 2억 년 더 전에 충돌했다는 증거다. 안드로메다 은하와 그에 견줄만한 우리 은하는 국부 은하군에서 가장 큰 은하로 수십억년 안에 충돌하게 된다. 이때쯤이면 아마 태양 대기가 팽창하면서 지구를 삼키게 될 것이다.

Explanation: What does the Andromeda galaxy look like in ultraviolet light? Young blue stars circling the galactic center dominate. A mere 2.5 million light-years away, the Andromeda Galaxy, also known as M31, really is just next door as large galaxies go. Spanning about 230,000 light-years, it took 11 different image fields from NASA’s Galaxy Evolution Explorer (GALEX) satellite telescope to produce this gorgeous portrait of the spiral galaxy in ultraviolet light in 2003. While its spiral arms stand out in visible light images, Andromeda’s arms look more like rings in ultraviolet. The rings are sites of intense star formation and have been interpreted as evidence that Andromeda collided with its smaller neighboring elliptical galaxy M32 more than 200 million years ago. The Andromeda galaxy and our own comparable Milky Way galaxy are the most massive members of the Local Group of galaxies and are projected to collide in several billion years — perhaps around the time that our Sun’s atmosphere will expand to engulf the Earth.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