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의 달(Moons at Twilight)

저녁의 달(Moons at Twilight)

0 214
Image Credit & Copyright: Robert Fedez

목성은 2월 2일 저녁 하늘에서 볼 수 있는 단 하나의 행성이었지만 태양계에서 가장 밝은 위성들과 함께 서쪽 지평선 위로 저녁 하늘에 함께 떠올랐다. 해가 진 뒤 단 한 장의 사진 속에 태양계를 군림하는 거대한 가스 행성의 모습을 멕시코, 칸쿤에서 망원 렌즈로 바라본 장면 속 오른쪽 위에 담았다. 포착된 사지에는 우리 작은 행성의 자연 위성이 초승달 모습으로도 함께 담겼다. 거대한 달의 원반의 익숙한 얼굴이 지구조로 인해 밝게 보인다. 하지만 목성과 한 줄로 나란하게 놓인 목성 자체의 거대한 갈릴레오 위성 네 개도 함께 볼 수 있다. 위에서부터 아래로, 가니메데, [목성], 이오, 유로파 그리고 칼리스토다. 가니메데, 이오, 그리고 칼리스토는 실제 크기가 지구의 달보다 더 크고 물의 세계 유로파는 아주 살짝 더 작다.

Explanation: Even though Jupiter was the only planet visible in the evening sky on February 2, it shared the twilight above the western horizon with the Solar System’s brightest moons. In a single exposure made just after sunset, the Solar System’s ruling gas giant is at the upper right in this telephoto field-of-view from Cancun, Mexico. The snapshot also captures our fair planet’s own natural satellite in its young crescent phase. The Moon’s disk looms large, its familiar face illuminated mostly by earthshine. But the four points of light lined-up with Jupiter are Jupiter’s own large Galilean moons. Top to bottom are Ganymede, [Jupiter], Io, Europa, and Callisto. Ganymede, Io, and Callisto are physically larger than Earth’s Moon while water world Europa is only slightly smaller.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