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ifid_spitzerR1024

Image Credit: J. Rho (SSC/Caltech), JPL-Caltech, NASA

메시에 20이라고도 알려진 삼렬성운은 주변에 성운이 가득한 별자리 전갈자리 주변에서 작은 망원경으로도 쉽게 찾을 수 있다. 가시광 사진에 담긴 성운은 어둡고 짙은 먼지 띠에 의해 세 부분으로 나뉘어 보이지만, 그 속을 들여다볼 수 있는 적외선 사진을 통해 먼지 구름 속 빛나는 가닥들과 새로 태어난 별들의 모습을 꿰뚫어 볼 수 있다. 색을 입혀 완성한 이 환상적인 장면은 스피처 우주 망원경의 작품이다. 천문학자들은 스피처의 적외선 영상 자료를 이용해 먼지와 가스 구름으로 마들어진 별의 둥지의 품에 감춰진 채 새롭게 태어난 아기 별들을 찾아낸다. 위 사진에 담긴 삼렬성운은 약 5,300 광년 거리에 놓인 채 약 30 광년의 너비로 펼쳐져있다.

Explanation: The Trifid Nebula, also known as Messier 20, is easy to find with a small telescope, a well known stop in the nebula rich constellation Sagittarius. But where visible light pictures show the nebula divided into three parts by dark, obscuring dust lanes, this penetrating infrared image reveals filaments of glowing dust clouds and newborn stars. The spectacular false-color view is courtesy of the Spitzer Space Telescope. Astronomers have used the Spitzer infrared image data to count newborn and embryonic stars which otherwise can lie hidden in the natal dust and gas clouds of this intriguing stellar nursery. As seen here, the Trifid is about 30 light-years across and lies only 5,500 light-years awa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