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미니에서 본 목성의 적외선 (Jupiter in Infrared from Gemini)

제미니에서 본 목성의 적외선 (Jupiter in Infrared from Gemini)

0 112
Image Credit: International Gemini ObservatoryNOIRLabNSFAURAM. H. Wong (UC Berkeley) & Team;
Acknowledgment: Mahdi ZamaniText: Alex R. Howe (NASA/USRAReader’s History of SciFi Podcast)

적외선으로 보면 목성은 밤에도 빛난다. 최근 미국하와이의 제미니 북반구 천문대의 천문학자들은 위에 담긴 지구의 표면에서 촬영한 목성의 가장 좋은 적외선 사진을 포착했다. 제미니는 럭키 이미징이라고 불리는 기술을 활용해 이처럼 아주 선명한 사진을 얻을 수 있으며, 우연히 지구의 대기가 가장 잠잠할 때 여러 장의 사진 중 위의 가장 선명한 사진을 얻어냈다. 목성의 잭-오-랜턴 과 같이 보이는 모습은 행성의 각기 다른 구름  때문에 만들어졌다. 적외선 빛은 가시광보다 구름을 더 잘 투과하며 더 깊이 목성 대기의 뜨거운 층과 두꺼운 어두운 구름을 뚫고 그 밑을 볼 수 있게 해준다. 위 사진과 허블 우주 망원경과 주노 탐사선를 함께 보면, 거대한 행성 사이즈의 폭풍이 어디에서 만들어졌는지와 같은 목성의 날씨 패턴에 대한 많은 것을 알 수 있다.

Explanation: In infrared, Jupiter lights up the night. Recently, astronomers at the Gemini North Observatory in HawaiiUSA, created some of the best infrared photos of Jupiter ever taken from Earth’s surface, pictured. Gemini was able to produce such a clear image using a technique called lucky imaging, by taking many images and combining only the clearest ones that, by chance, were taken when Earth’s atmosphere was the most calm. Jupiter’s jack-o’-lantern-like appearance is caused by the planet’s different layers of clouds. Infrared light can pass through clouds better than visible light, allowing us to see deeper, hotter layers of Jupiter’s atmosphere, while the thickest clouds appear dark. These pictures, together with ones from the Hubble Space Telescope and the Juno spacecraft, can tell us a lot about weather patterns on Jupiter, like where its massive, planet-sized storms form.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