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노 탐사선으로 본 목성의 유로파(Jupiter’s Europa from Spacecraft Juno)

주노 탐사선으로 본 목성의 유로파(Jupiter’s Europa from Spacecraft Juno)

0 81
Image Credit & LicenseNASAJPL-CaltechSwRIMSSS; Processing: Andrea Luck

이 수정 구슬 속에 어떤 비밀이 풀리게 될까? 이 경우 이 공은 사실 목성의 위성이고, 수정은 얼음, 그리고 이 위성은 더러운 것이 아니라 고칠 필요가 있을 것처럼 금이 가있다. 그럼에도 사진 속 유로파의 얼음 표면 아래 바다가 존재하고 생명이 존재할 수 있다는 추측이 넘쳐흐른다. 거의 지구의 달 정도 크기를 갖고 있는 유로파의 이 사진은 며칠 전 목성 주변 궤도를 도는 로봇 탐사선 주노가 줄무늬가 있고 움직이는 표면에서 325km 거리를 두고 곁을 지나가며 촬영한 것이다. 지하 바다는 유로파가 살짝 찌그러진 타원 궤도를 돌면서 느끼는 목성으로 인한 중력적 인력이 달라지며 전체적으로 늘려지는 효과를 받고 그것이 내부를 뜨겁게 만들기 때문에 생긴 것으로 보인다. 주노를 가까이서 찍은 사진을 연구하면서 인류는 유로파와 태양계 초기 뿐 아니라 우주 어딘가 다른 곳에 있을지 모르는 생명의 가능성까지 이해할 수 있다.

Explanation: What mysteries might be solved by peering into this crystal ball? In this case, the ball is actually a moon of Jupiter, the crystals are ice, and the moon is not only dirty but cracked beyond repair. Nevertheless, speculation is rampant that oceans exist under Europa‘s fractured ice-plains that could support life. Europa, roughly the size of Earth’s Moon, is pictured here in an image taken a few days ago when the Jupiter-orbiting robotic spacecraft Juno passed within 325 kilometers of its streaked and shifting surface. Underground oceans are thought likely because Europa undergoes global flexing due to its changing gravitational attraction with Jupiter during its slightly elliptical orbit, and this flexing heats the interior. Studying Juno’s close-up images may further humanity’s understanding not only of Europa and the early Solar System but also of the possibility that life exists elsewhere in the univers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