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의 개기 월식 (Central Lunar Eclipse)

중앙의 개기 월식 (Central Lunar Eclipse)

0 420

Image Credit & Copyright: Anthony Ayiomamitis (TWAN)

산란된 햇빛으로 붉게 물든, 달이 이번 7월 27일 개기월식 장면들 속 지구의 어두운 본그림자 안 한가운데를 지나가고 있다.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세 장의 사진에는 총 103분간 진행된 21세기 가장 긴 개기월식의 시작, 최대, 그리고 마지막 장면이 담겨있다. 이 가장 긴 길이는 달이 지구 그림자의 정중앙을 가로질러 지나가면서, 개기월식도 오래 진행되게 된 것이다. 하지만 7월 27일은 달의 원지점, 즉 타원 궤도에서 가장 멀리 떨어져 가장 느리게 움직이는 날이기도 했다. 이전의 1월 31일 날의 개기월식에서는 달이 근지점을 지나갔다. 당시 지구 그림자를 축으로 남쪽을 지나가면서, 개기식은 고작 76분 동안 진행되었다. 2019년 1월 21일 다가오는 세 번째 개기월식은 거의 근지점 근처에서 중앙을 지나가는 달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개기식은 겨우 62분간 진행된다.

Explanation: Reddened by scattered sunlight, the Moon in the center is passing through the center of Earth’s dark umbral shadow in this July 27 lunar eclipse sequence. Left to right the three images are from the start, maximum, and end to 103 minutes of totality from the longest lunar eclipse of the 21st century. The longest path the Moon can follow through Earth’s shadow does cross the shadow’s center, that’s what makes such central lunar eclipses long ones. But July 27 was also the date of lunar apogee, and at the most distant part of its elliptical orbit the Moon moves slowest. For the previous lunar eclipse, last January 31, the Moon was near its orbital perigee. Passing just south of the Earth shadow central axis, totality lasted only 76 minutes. Coming up on January 21, 2019, a third consecutive total lunar eclipse will also be off center and find the Moon near perigee. Then totality will be a mere 62 minutes long.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