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으로 향하는 아폴로 14호 (Apollo 14 Heads for Home)

집으로 향하는 아폴로 14호 (Apollo 14 Heads for Home)

0 148
Image Credit Apollo 14NASA, JSC, ASU (Image Reprocessing: Andy Saunders)

1971년 2월 달 궤도를 떠나면서 아폴로 14호의 승무원들은 사령선 모듈 키티호크에서 이 지구 오름을 바라봤다. 태양빛을 초승달 모양의 지구가 달 표면 멀리 크레이터가 파인 지형을 배경으로 달의 지평선 위로 떠올랐다. 물론 달 궤도를 돌면서 승무원들은 지구가 뜨고 지는 것을 봤지만 사실 지구는 이들이 달 표면에 착륙했던 지점인 프라 마우로 기지를 향해 고정되어 있었다. 아폴로 14호 미션에서 가지고 돌아온 암석 샘플 중에는 나중에 행성 지구에서 날아온 운석인 것으로 규명되었던 빅 베르사라는 별명이 붙은 20파운드 짜리 암석도 포함되어 있다. 

Explanation: When leaving lunar orbit in February 1971, the crew of Apollo 14 watched this Earthrise from their command module Kittyhawk. With Earth’s sunlit crescent just peaking over the lunar horizon, the cratered terrain in the foreground is along the lunar farside. Of course, while orbiting the Moon, the crew could watch Earth rise and set, but the Earth hung stationary in the sky over Fra Mauro Base, their landing site on the lunar surface. Rock samples brought back by the Apollo 14 mission included a 20 pound rock nicknamed Big Bertha, later determined to contain a likely fragment of a meteorite from planet Earth.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