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국의 줄무늬 (The Veins of Heaven)

천국의 줄무늬 (The Veins of Heaven)

0 203
Image Credit & CopyrightRuslan Merzlyakov (RMS Photography)

이번 주 초 덴마크의 니코빙에서 찍은 이 사진에는 잔잔한 물 위로 비친 어두운 하늘에 스며든 햇살이 만든 야광운이 비친 모습이 아름답게 담겨있다. 지구 표면 위로 약 80km에 해당하는 우주의 경계에서 얼음 구름은 태양이 지평선 아래로 저문 이후에도 햇빛을 여전히 반사한다. 주로 여름 계절에 고위도에서 볼 수 있는 밤에 밝아지는 구름의 모습이 북쪽의 밤이 짧아지던 올해 초 만들어졌다. 극 중간층 구름으로도 알려진 이 현상은 물 증기가 상층의 차가운 대기 중에서 부서진 운석이나 화산재로 공급되는 미세 먼지 입자에 의해 응축하면서 만들어진 현상으로 이해되고 있다. NASA의 AIM 미션은 우주에서 본 야광운의 모습을 매일 제공하고 있다.

Explanation: Transfusing sunlight through a darkened sky, this beautiful display of noctilucent clouds was captured earlier this week, reflected in calm waters from Nykobing Mors, Denmark. From the edge of space, about 80 kilometers above Earth’s surface, the icy clouds themselves still reflect sunlight, though the Sun is below the horizon as seen from the ground. Usually spotted at high latitudes in summer months the night shining clouds have made an early appearance this year as northern nights grow short. Also known as polar mesopheric clouds they are understood to form as water vapor driven into the cold upper atmosphere condenses on the fine dust particles supplied by disintegrating meteors or volcanic ash. NASA’s AIM mission provides daily projections of noctilucent clouds as seen from spac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