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승달 모양의 해왕성과 트리톤(Crescent Neptune and Triton)

초승달 모양의 해왕성과 트리톤(Crescent Neptune and Triton)

0 75
Image Credit: NASAVoyager 2

태양계 외곽을 천천히 날아가며 보이저 2호 탐사선 카메라는 모두 초승달 모양으로 보이는 해왕성과 트리톤을 포착했다. 거대한 얼음 행성과 구름으로 덮인 위성의 멋진 사진이 1989년 최근접 직후에 포착되었다. 지구에서 찍은 해왕성은 절대 지구를 향해 초승달의 위상으로 보일 수 없다. 독특한 시점에서 담은 이 사진에서 저무는 태양이 붉게 물들이면서 태양을 향하고 있는 쪽의 빛이 산란된 결과 생기는 해왕성의 친숙한 푸른 빛이 잘 보이지 않는다. 해왕성은 천왕성 더 작지만 더 무겁고, 몇 개의 어두운 고리, 그리고 태양에서 받은 더 많은 빛을 방출하고 있다.

Explanation: Gliding silently through the outer Solar System, the Voyager 2 spacecraft camera captured Neptune and Triton together in crescent phase. The elegant picture of the ice-giant planet and its cloudy moon was taken from behind just after closest approach in 1989. It could not have been taken from Earth because Neptune never shows a crescent phase to sunward Earth. The unusual vantage point also robs Neptune of its familiar blue hue, as sunlight seen from here is scattered forward, and so is reddened like the setting SunNeptune is smaller but more massive than Uranus, has several dark rings, and emits more light than it receives from the Su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