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저녁에 볼 수 있는 마지막 샛별 (The Last Days of Venus as...

초저녁에 볼 수 있는 마지막 샛별 (The Last Days of Venus as the Evening Star)

0 513

Image Credit & CopyrightRadu-Mihai Anghel

어린 초승달이 해가 저물어 가는 서쪽 지평선 언덕 위에 자리하고 있다. 이것은 초승달 모양의 위상을 갖고 있는 금성이다. 약 5,400 만 km 거리에 떨어져 있으며 20 퍼센트도 되지 않는 부분만 반사하고 있는, 이 사진 속 금성은 망원경과 카메라로 9월 30일 루마니아, 바카우에서 촬영한 것이다. 이 밝은 등불 천체는 현재 초저녁 하늘에서 빛나고 있으며, 올해 2018년 이 저녁 샛별의 모습도 서서히 마무리되어가고 있다. 앞으로 망원경으로 봤을 때조금씩 그 겉보기 크기가 커지고 더 가느다란 초승달 모양으로 변하게 된다. 내합을 향해 움직이면서, 이 내행성은 태양과 지구 사이에 10월 26일 놓이게 되고, 밝은 태양 빛에 가려 보이지 않게 될 것이다. 한 달이 끝나갈 때 즘, 이 초승달 모양의 금성은 다시 동쪽에서 나타나기 시작하며, 해가 뜨기 직전 아주 밝은 아침 샛별로 돌아올 것이다.

Explanation: That’s not a young crescent Moon poised above the hills along the western horizon at sunset. It’s Venus in a crescent phase. About 54 million kilometers away and less than 20 percent illuminated, it was captured by telescope and camera on September 30 near Bacau, Romania. The bright celestial beacon is now languishing in the evening twilight, its days as the Evening Star in 2018 coming to a close. But it also grows larger in apparent size and becomes an ever thinner crescent in telescopic views. Heading toward an inferior conjunction (non-judgmental), the inner planet will be positioned between Earth and Sun on October 26 and lost from view in the solar glare. At month’s end a crescent Venus will reappear in the east though, rising just before the Sun as the brilliant Morning Star.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