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분: 카랄니시 스톤 위에 펼쳐진 아날레마 (Equinox: Analemma over the Callanish Stones)

추분: 카랄니시 스톤 위에 펼쳐진 아날레마 (Equinox: Analemma over the Callanish Stones)

0 525

Image Credit & Copyright: Giuseppe Petricca

매일 태양은 같은 시간에 똑같은 자리로 돌아올까? 그렇지 않다. 이 답을 더 시각적으로 잘 보여주는 것이 바로 1년 동안 매일 같은 시간 태양이 놓이는 위치를 함께 보여주는 아날레마다. 위에 담긴 아날레마는 영국스코틀랜드의 아우터 히브리즈에 위치한 마을 카랄니시에서 정오에 며칠 동안 촬영한 사진이다. 배경에는 기원전 2700년 인류의 청동기 때 만들어진 둥글게 세워진 돌들 카랄니시 스톤이 있다. 이 카랄니시 스톤은 천문학적인 상징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전체 아날레마의 8자 모양은 지구의 자전축이 기울어져있고 태양주변 지구의 궤도가 타원이기 때문에 그려진 것이다. 동지에 태양은 아날레마의 가장 아래쪽을 지나게 된다. 반면 추분에는 아날레마의 가운데 지점을 지나게 된다 — 교차점이 아니다. 오늘 오전 1:54 (UT)에 행성 지구 전체에서 낮과 밤의 길이가 같은 추분이 찾아온다. 계절이 변화하는 이 추분을 많은 문화권에서는 축하한다.

Explanation: Does the Sun return to the same spot on the sky every day at the same time? No. A more visual answer to that question is an analemma, a composite image taken from the same spot at the same time over the course of a year. The featured analemma was composed from images taken every few days at noon near the village of Callanish in the Outer Hebrides in ScotlandUK. In the foreground are the Callanish Stones, a stone circle built around 2700 BC during humanity’s Bronze Age. It is not known if the placement of the Callanish Stones has or had astronomical significance. The ultimate causes for the figure-8 shape of this an all analemmas are the tilt of the Earth axis and the ellipticity of the Earth’s orbit around the Sun. At the solstices, the Sun will appear at the top or bottom of an analemma. Equinoxes, however, correspond to analemma middle points — not the intersection point. Today at 1:54 am (UT) is the equinox (“equal night”), when day and night are equal over all of planet Earth. Many cultures celebrate a change of season at an equinox.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