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류모프-게라시멘코의 높은 절벽(A High Cliff on Comet Churyumov-Gerasimenko)

츄류모프-게라시멘코의 높은 절벽(A High Cliff on Comet Churyumov-Gerasimenko)

0 135
Image Credit & LicenceESARosetta spacecraft, NAVCAM; Additional Processing: Stuart Atkinson

이 높은 절벽은 행성도 위성도 아닌 혜성에 있는 곳이다. 이곳은 2014년 태양 주변 궤도를 도는 혜성에 랑데뷰를 해서 착륙했던 ESA에서 날린 로봇 탐사선 로제타를 통해 혜성 츄류모프-게라시멘코 (CG)의 어두운 핵의 일부로서 처음 발견되었다. 이 사진에 담긴 거친 절벽은 2014년 로제타를 통해 촬영되었다. 약 1km 높이로 솟은 이 곳은 혜성 CG의 낮은 중력 덕분에 어렵지 않게 오를 수 있고 — 절벽에서 점프를 뛰어도 날아남을 수 있다. 절벽의 아래 부분에는 상대적으로 부드러운 지형과 20m 크기의 돌멩이들이 놓여있다. 로제타의 데이터에 따르면 혜성 CG의 얼음은 지구의 바다 속 물과는 굉장히 다른 중수소 함량을 갖고 있고 — 따라서 다른 기원으로 생각된다. 로제타 임무는 2016년 혜성 CG에 충돌하면서 마무리되었다. 혜성 CG는 다시 한 번 지구에 가까이 접근했고 여전히 작은 망원경으로 볼 수 있다.

Explanation: This high cliff occurs not on a planet, not on a moon, but on a comet. It was discovered to be part of the dark nucleus of Comet Churyumov-Gerasimenko (CG) by Rosetta, a robotic spacecraft launched by ESA that rendezvoused with the Sun-orbiting comet in 2014. The ragged cliff, as featuredhere, was imaged by Rosetta in 2014. Although towering about one kilometer high, the low surface gravity of Comet CG would likely make it an accessible climb — and even a jump from the cliff survivable. At the foot of the cliff is relatively smooth terrain dotted with boulders as large as 20 meters across. Data from Rosetta indicates that the ice in Comet CG has a significantly different deuterium fraction — and hence likely a different origin — than the water in Earth’s oceans. Rosetta ended its mission with a controlled impact onto Comet CG in 2016. Comet CG has just completed another close approach to Earth and remains visible through a small telescop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