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끼리 코와 카라반(Elephant’s Trunk and Caravan)

코끼리 코와 카라반(Elephant’s Trunk and Caravan)

0 75
Image Credit & Copyright: Robert Eder

은하의 옛날 이야기에 담긴 그림처럼 코끼리 코 성운이 아주 높이 멀리 떠있는 세페우스자리 방향의 하늘에서 발광 성운과 어린 성단 IC 1396 사이로 흘러가고 있다. vdB 142로도 알려진 우주의 코끼리 코는 약 20광년 길이다. 디지털 보정을 통해서 별들을 지워서 보이지 않지만 이 망원경으로 세밀하게 들여다본 장면 속에는 차갑게 뭉쳐있는 성간 먼지와 가스 덩어리들의 윤곽과 바람에 불려나간 밝은 가장자리들을 강조해서 담고 있다. 하지만 덩굴 모양의 구름에는 별 탄생에 필요한 원료들과 함께 그 안에 어린 원시성을 품고 있다. 거의 3,000 광년 거리에 있는 이 IC 1396는 하늘에서 약 5도 너비에 해당하는 넓은 영역을 아우르고 있다. 이 별을 지운 모습의 사진은 실제 하늘에서 보름달 2개 정도에 해당하는 1도 너비를 담고 있다. 물론 구불구불한 코끼리 코를 향해 이어지는 오른쪽 아래의 어두운 형체는 카라반으로 알려져있다. 

Explanation: Like an illustration in a galactic Just So Story, the Elephant’s Trunk Nebula winds through the emission nebula and young star cluster complex IC 1396, in the high and far off constellation of Cepheus. Also known as vdB 142, seen on the left the cosmic elephant’s trunk is over 20 light-years long. Removed by digital processing, no visible stars are in this detailed telescopic close-up view highlighting the bright swept-back ridges that outline pockets of cool interstellar dust and gas. But the dark, tendril-shaped clouds contain the raw material for star formation and hide protostars within. Nearly 3,000 light-years distant, the relatively faint IC 1396 complex covers a large region on the sky, spanning over 5 degrees. This starless rendition spans a 1 degree wide field of view though, about the angular size of 2 full moons. Of course the dark shapes below and right, marching toward the winding Elephant’s Trunk, are known to some as The Carava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