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탄을 가로질러 비행하는 로봇 잠자리 (Robotic Dragonfly Selected to Fly Across Titan)

타이탄을 가로질러 비행하는 로봇 잠자리 (Robotic Dragonfly Selected to Fly Across Titan)

0 341

Video Credit: NASAJohns Hopkins U. Applied Physics Lab.

타이탄을 가로질러 비행한다면 무엇이 보일가? 그 답을 찾기 위해 NASA는 최근 환상적인 토성의 위성 타이탄으로 드론과 같은 헬리콥터를 보내겠다는 드래곤플라이 계획을 발표했다. 토성의 위성 타이탄은 태양계에서 가장 큰 위성 중 하나로 두꺼운 대기와 변화하는 탄화수소 호수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유일한 곳이다. 개발, 제작, 시험, 그리고 발사를 거쳐 드래곤플라이는 현재 2034년 타이탄으로 발사될 예정이다. 위 애니메이션 영상은 타이탄에 도착한 드래곤플라이가 하늘을 날면서 탐사를 시작하고 착륙해 지구와 전파를 주고 받고 이어서 계속 또 타이탄의 다른 지역으로 날아가는 계획의 모습이 담겨있다. 드래곤플라이는 인류가 타이탄의 기후, 화학, 그리고 변화하는 지형을 더 잘 이해하도록 도울 뿐 아니라 어린 시절 지구에 어떻게 생명이 탄생하였는지 인류가 더 잘 이해하도록 해줄 것이다.

Explanation: If you could fly across Titan, what would you see? To find out and to better explore this exotic moon of Saturn, NASA recently green-lighted Dragonfly, a mission to Titan with plans to deploy a helicopter-like drone. Saturn’s moon Titan is one of the largest moons in the Solar System and the only moon known to have a thick atmosphere and changing hydrocarbon lakes. After development, building, testing, and launch, Dragonfly is currently scheduled to reach Titan in 2034. The featured animated video envisions Dragonfly arriving at Titan, beginning its airborne exploration, landing to establishing a radio link back to Earth, and then continuing on to another trans-Titanian flight. It is hoped that Dragonfly will not only help humanity better understanding Titan’s weather, chemistry, and changing landscape, but also bolster humanity’s understanding of how life first developed on our young Earth.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