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이 늘어뜨린: 자외선으로 바라본 괴물 필라멘트 (The Sun Unleashed: Monster Filament in...

태양이 늘어뜨린: 자외선으로 바라본 괴물 필라멘트 (The Sun Unleashed: Monster Filament in Ultraviolet)

0 329

Video Credit: NASA GSFC‘s Scientific Visualization StudioSolar Dynamics Obs.

폭발하는 플레어의 모습은 태양에서 확인할 수 있는 가장 환상적인 구경꺼리 중 하나다. 2011년 6월 태양은 태양 원반 바깥으로 흑점 속 활동 지역에서 중간 크기의 태양 플레어를 아주 인상적인 모습으로 분출했다. 이 플레어는 세찬 자기장을 띄고 있는 아주 강렬한 플라즈마 — 괴물 필라멘트를 만들어냈고 이 모습의 NASA의 태양 활동 관측 망원경을 통해 자기장의 모습으로 태양 가장자리에서 관측되었다. 위에 담긴 타임-랩스 영상은 태양 표면의 가장자리 영역에서 온도가 식은 어두운 플라즈마가 다시 내려가는 모습을 보여주며, 눈으로 볼 수 없는 자기장 띠 영역을 따라 호를 그리고 있다. 이와 연관된 코로나 물질 분출, 아주 강한 에너지를 갖고 있는 입자 구름 덩어리들이 지구 방향으로 분출되었고 지구 자기권을 비스듬하게 강하게 치고 지나갔다.

Explanation: One of the most spectacular solar sights is an explosive flare. In 2011 June, the Sun unleashed somewhat impressive, medium-sized solar flare as rotation carried active regions of sunpots toward the solar limb. That flare, though, was followed by an astounding gush of magnetized plasma — a monster filament seen erupting at the Sun’s edge in this extreme ultraviolet image from NASA’s Solar Dynamics ObservatoryFeatured here is a time-lapse video of that hours-long event showing darker, cooler plasma raining down across a broad area of the Sun’s surface, arcing along otherwise invisible magnetic field lines. An associated coronal mass ejection, a massive cloud of high energy particles, was blasted in the general direction of the Earth, and made a glancing blow to Earth’s magnetospher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j.h.kim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