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s Credit: NASA, SDO; Video compilation & Copyright: Stanislav Korotkiy (AstroAlert) & Mikhail Chubarets;
Music: Pas de Deux (Bird Creek)

태양의 흑점은 어떻게 변화할까? 거대하고 어두운 흑점과 그것을 품고있는 여러 활동 지역들에서 꾸준히 변화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이러한 변화는 특히 지난 몇 주간 태양 활동 지역 AR 2339이 태양 원반의 가장자리 안쪽으로 들어오면서 잘 보였는데, NASA의 태양 활동 관측 망원경을 통해 12일 동안 그 모습을 추적하였다. 시간이 흘러가면서 변하는 모습을 담은 위의 영상을 보면 흑점 몇개가 서로 합쳐지기도 하고, 또 다른 몇몇은 옆으로 움직이는 모습을 볼 수 있다. 흑점 한 가운데의 검은 반점은 안쪽으로 이동하면서 그 주변을 둘러싼 더 밝은 영역은 꼬물거리면서 희미하게 빛난다. 그 주변을 둘러싼 태양 표면은 마치 노란 카펫처럼 들쭉날쭉한 쌀알무늬가 매시간 요동치고 있다. 일반적으로, 태양 흑점은 태양 표면 위로 일부 뻗어나온 자기장의 영향으로 내부의 열을 막아 다른 주변보다 상대적으로 차갑다. 지난 한 주간, 또 다른 활동 영역 AR 2371 이 태양을 가로질러가며 강력한 플레어를 바깥으로 분출했는데, 그 영향으로 지구에 아주 인상적인 오로라가 그려졌다.

Explanation: How do sunspots evolve? Large dark sunspots — and the active regions that contain them — may last for weeks, but all during that time they are constantly changing. Such variations were particularly apparent a few weeks ago as the active region AR 2339 came around the limb of the Sun and was tracked for the next 12 days by NASA’s Solar Dynamic Observatory. In the featured time lapse video, some sunspots drift apart, while others merge. All the while, the dark central umbral regions shift internally and their surrounding lighter penumbras shimmer and wave. The surrounding Sun appears to flicker as the carpet of yellow granules come and go on the time scale of hours. In general, sunspots are relatively cool regions where the local magnetic field pokes through the Sun’s surface and inhibits heating. Over the past week, an even more active region — AR 2371 — has been crossing the Sun and releasing powerful flares that have resulted in impressive auroras here on Earth.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