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hindSaturn_Cassini_960Image Credit: NASA/JPL-Caltech/Space Science Institute

토성 뒤에는 무엇이 있을까? 그 첫번째 답은 우리 태양계에서 고리를 갖고 있는 거대한 가스 행성의 주변을 맴돌고 있는 카시니 탐사선의 카메라다. 범상치 않은 모습을 바라보고 있는 카시니는 태양 빛을 등지고 있는 토성의 어두운 절반의 모습, 절대로 지구에서는 볼 수 없는 장관을 보고 있다. 위의 사진에 담긴 토성의 뒤에는 또 작은 얼룩처럼 보이는 토성의 위성 테티스과 육각형 구름의 모습을 하고 있는 토성 극지방의 태풍을 볼 수 있다. 테티스는 사실 토성의 고리 평면을 따라 돌고 있으며, 토성으로부터 카시니보다 훨씬 더 먼 1000km의 거리에서 맴돌고 있다. 카시니는 12년 째 주변의 위성과 토성을 연구하고 있지만, 안타깝게도 이 엄청난 미션은 곧 끝날 예정이다. 토성의 위성에 살고 있을지 모르는 생명체들을 보호하기 위해 이 로봇 탐사선은 다가오는 9월 두꺼운 구름으로 뒤덮인 토성 속으로 곤두박질치며 빠지게 될 것이다.

Explanation: What’s behind Saturn? The first answer is the camera itself, perched on the Cassini spacecraft currently orbiting behind the planet with the most grand ring system in our Solar System. The unusual perspective places Cassini on the far side of Saturn from the Sun so that more than half of Saturn appears dark — a perspective that no Earth-based observer could achieve. Behind Saturn, in the context of the featured infrared image, is Saturn’s moon Tethys, visible as the small speck above the unusual hexagonal cloud pattern that encompasses Saturn’s North Pole. Tethys actually orbits Saturn right in the ring plane, which places the 1000-km moon much farther from Cassini than the planet itself. Cassini has been studying Saturn and its moons for 12 years, but, unfortunately, its amazing mission will soon come to an end. In order to protect life that may exist on or inside Saturn’s moons, the robotic spacecraft will be directed to crash into Saturn‘s thick atmosphere next September.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