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성처럼 꾸민 달(A Moon Dressed Like Saturn)

토성처럼 꾸민 달(A Moon Dressed Like Saturn)

0 78
Image Credit & Copyright: Francisco Sojuel

이 토성은 왜 이렇게 커보일까? 그렇지 않다. 사실 사진에 담긴 것은 앞쪽 지구의 구름에 가려진 의 모습이다. 달의 얇은 초승달 부분과 함께 달 표면에 지구의 빛이 반사되면서 만들어진 잿빛의 지구조를 함께 볼 수 있다. 태양 빛을 바로 받아 밝게 빛나는 달의 초승달 부분은 아래쪽에 있으며, 이는 태양이 떠오르기 직전 지평선 아래 숨어있을 때 사진을 찍었다는 뜻이다. 이 두 번에 걸쳐 촬영한 사진은 2019년 12월 24일 포착했으며, 이날은 달이 태양 앞으로 지나가는 개기일식이 벌어지기 이틀 전이었다. 앞 배경에는 과테말라의 작은 마을 불빛과 더 멀리 거대한 파카야 화산의 모습을 함께 볼 수 있다.

Explanation: Why does Saturn appear so big? It doesn’t — what is pictured are foreground clouds on Earth crossing in front of the Moon. The Moon shows a slight crescent phase with most of its surface visible by reflected Earthlight known as ashen glow. The Sun directly illuminates the brightly lit lunar crescent from the bottom, which means that the Sun must be below the horizon and so the image was taken before sunrise. This double take-inducing picture was captured on 2019 December 24, two days before the Moon slid in front of the Sun to create a solar eclipse. In the foreground, lights from small Guatemalan towns are visible behind the huge volcano Pacay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