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코의 봉우리에 있는 독특한 바위 (The Unusual Boulder at Tycho’s Peak)

티코의 봉우리에 있는 독특한 바위 (The Unusual Boulder at Tycho’s Peak)

0 564

Main Image Credit: NASAArizona State U.LROUpper Inset: NASAArizona State U.LROLower Inset: Gregory H. Revera

티코의 봉우리 중심 부근에 왜 저렇게 큰 바위가 생겼을까? 에 있는 티코 크레이터는 맨눈으로도 볼 수 있는 (오른쪽 아래 상자) 아주 찾기 쉬운 곳 중 하나다. 하지만 티코의 중심 (왼쪽 위 상자) 에는 아주 독특한 — 크기 120m 짜리 바위가 있다. 이 바위는 해가 떠오를 때 지난 십여년 간 달을 맴도는 달 지형 탐사 궤도선 (LRO)을 통해 아주 고해상도로 쭉 촬영해왔다. 이 바위에 대한 가장 유력한 가설에 따르면 이 바위는 약 1억 1천만 년 전 티코 크레이터가 만들어졌던 굉장한 충돌에 의해 떨어져 나온 조각으로, 우연히 가운데 떨어지면서 새롭게 형성된 중심의 산이 되었다고 한다. 다음 수 백년 동안 이어질 운석 충돌과 월진에 의해 티코의 중심부는 서서히 낮아지게 되며, 중심의 바위는 2000 m 아래 크레이터 바닥으로 굴러가며 무너질 것이다.

Explanation: Why is there a large boulder near the center of Tycho’s peak? Tycho crater on the Moon is one of the easiest features to see, visible even to the unaided eye (inset, lower right). But at the center of Tycho (inset, upper left) is a something unusual — a 120-meter boulder. This boulder was imaged at very high resolution at sunrise, over the past decade, by the Moon-circling Lunar Reconnaissance Orbiter (LRO). The leading origin hypothesis is that that the boulder was thrown during the tremendous collision that formed Tycho crater about 110 million years ago, and by chance came back down right near the center of the newly-formed central mountain. Over the next billion years meteor impacts and moonquakes should slowly degrade Tycho‘s center, likely causing the central boulder to tumble 2000 meters down to the crater floor and disintegrat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