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시비어런스가 돌았다(Perseverance Takes a Spin)

퍼시비어런스가 돌았다(Perseverance Takes a Spin)

0 120
Image Credit: NASAJPL-CaltechMars 2020

화성 예제로 크레이터에 도착한 이후 3월 4일 퍼시비어런스가 돌았다. 자동차 크기의 로버의 내브캠으로 찍은 이 선명한 사진에는 화성 토양 위에 여섯 개의 바퀴가 남긴 자국이 담겨있다. 붉은 행성 표면에서 작동을 시작하면서 첫 33분간 로버가 움직였다. 짧고 성공적이었던 이 시험 운전에서 퍼시비어런스가 움직인 거리는 4미터이고, 150도를 다시 돌아 2.5미터를 다시 돌아갔고, 현재 옥타비아 E. 버틀러 착륙지라는 이름의 새로운 자리에 주차되어 있다. 로버가 처음으로 움직인 전체 이동 거리는 약 6.5미터 밖에 안되지만 앞으로는 200미터 정도 혹은 그 이상 더 움직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Explanation: After arriving at Jezero Crater on Mars, Perseverance went for a spin on March 4. This sharp image from the car-sized rover’s Navcam shows tracks left by its six wheels in the martian soil. In preparation for operations on the surface of the Red Planet, its first drive lasted about 33 minutes. On a short and successful test drive Perseverance moved forward 4 meters, made a 150 degree turn in place, backed up for 2.5 meters, and now occupies a different parking space at its newly christened Octavia E. Butler Landing location. Though the total travel distance of the rover’s first outing was about 6.5 meters (21 feet), regular commutes of 200 meters or more can be expected in the futur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