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르세우스자리의 이중 성단(A Double Star Cluster in Perseus)

페르세우스자리의 이중 성단(A Double Star Cluster in Perseus)

0 318
Image Credit & Copyright: Greg Polanski

대부분의 성단은 홀로 아릅답다. 하지만 산개 성단 NGC 869와 NGC 884 둘이서 아름답다. 위에 담겨 있는 페르세우스자리 하와 카이로 알려져있는 이 독특한 이중 성단은 쌍안경 없이도 어두운 지역에서 볼 수 있을 만큼 충분히 밝다. 이들이 처음 발견된 것은 분명 기록된 역사 이전부터이겠지만, 그리스의 천문학자 히파르코스는 확실히 이 이중 성단을 기록해놓고 있다. 이 성단은 페르세우스자리 방향으로 약 7,000 광년 넘는 먼 거리에 떨어져 있지만, 이 둘은 겨우 100 광년 간격을 두고 떨어져 있다. 게다가 실제로 가까이 떨어져 있을 뿐 아니라 각각의 별을 바탕으로 추정한 성단의 나이도 비슷하다 – 두 성단 모두 같은 별 탄생 지역에서 만들어진 증거다.

Explanation: Most star clusters are singularly impressive. Open clusters NGC 869 and NGC 884, however, could be considered doubly impressive. Also known as “h and chi Persei”, this unusual double cluster, shown above, is bright enough to be seen from a dark location without even binoculars. Although their discovery surely predates recorded history, the Greek astronomer Hipparchus notably cataloged the double cluster. The clusters are over 7,000 light years distant toward the constellation of Perseus, but are separated by only hundreds of light years. In addition to being physically close together, the clusters’ ages based on their individual stars are similar – evidence that both clusters were likely a product of the same star-forming regi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