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르세우스자리 유성과 은하수(A Perseid Fireball and the Milky Way)

페르세우스자리 유성과 은하수(A Perseid Fireball and the Milky Way)

0 122
Image Credit & Copyright: Dandan Huang

은하수를 따라 아주 빠르게 밝은 녹색의 섬광이 지나갔다. 그렇게 남은 궤적은 30분 뒤에 사라졌다. 8월 12일 페르세우스자리 방향에서 혜성 스위프트-터틀의 핵이 남긴 작은 조각이 지구 대기권을 뚫고 지나오면서 생긴 해마다 찾아오는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의 하나다. 이 사진가는 2018년 중국 후베이 이창에 있는 계곡 위로 지나가는 화구의 모습을 포착했다. 영상에도 담긴 이 유성의 궤적은 왼쪽 아래에 있는 화성쪽 방향 근처에서 사라졌다. 다음주 2021년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가 다시 한 번 극대기에 다다른다. 올해 은 태양이 저물고 바로 뒤이어 저물게 되며 행성 지구 전역에서 맑고 깜깜한 하늘이 되면서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를 아주 많이 볼 수 있는 이상적인 밤하늘이 될 것이다.

Explanation: It was bright and green and flashed as it moved quickly along the Milky Way. It left a trail that took 30 minutes to dissipate. Given the day, August 12, and the direction, away from Perseus, it was likely a small bit from the nucleus of Comet Swift-Tuttle plowing through the Earth’s atmosphere — and therefore part of the annual Perseids meteor shower. The astrophotographer captured the fireball as it shot across the sky in 2018 above a valley in Yichang, HubeiChina. The meteor’s streak, also caught on video, ended near the direction of Mars on the lower left. Next week, the 2021 Perseids meteor shower will peak again. This year the Moon will set shortly after the Sun, leaving a night sky ideal for seeing lots of Perseids from dark and clear locations across planet Earth.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