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와 큰곰자리 (The Perseids and the Plough)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와 큰곰자리 (The Perseids and the Plough)

0 193

Image Credit & CopyrightJeff Dai (TWAN)

달빛의 방해에도, 행성 지구의 많은 사람들은 올해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를 볼 수 있었다. 이 초원의 모습은 매력적인 유성우들이 중국, 신장성 나타티 초원에서 8월 13일 극대 즈음 새벽 시간 동안 하늘에 섬광을 그리며 잠깐 나타난 모습이다. 위 사진은 별이 가득한 하늘을 배경으로 두 시간 동안 쏟아진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의 모습을 담고 있다. 지평선 위로 주방에서 볼 수 있는 모습의 북두칠성으로도 불리는 가장 유명한 북쪽의 쟁기 모양 별자리가 자리하고 있다. 올해 가장 쉽게 즐길 수 있었던 이 유성우는 지구 스스로가 스위프트-터틀 주기 혜성이 남긴 먼지를 통과하면서 발생한다. 먼지 입자들은 고도 100 km 에서 지구 대기권을 뚫고 초속 60 km 의 속도로 질주하면서 승화한다.

Explanation: Despite interfering moonlight, many denizens of planet Earth were able to watch this year’s Perseid meteor shower. This pastoral scene includes local skygazers admiring the shower’s brief, heavenly flashes in predawn hours near peak activity on August 13 from Nalati Grassland in Xinjiang, China. A composite, the image registers seven frames taken during a two hour span recording Perseid meteor streaks against a starry sky. Centered along the horizon is the Plough, the north’s most famous asterism, though some might see the familiar celestial kitchen utensil known as the Big Dipper. Perhaps the year’s most easily enjoyed meteor shower, Perseid meteors are produced as Earth itself sweeps through dust from periodic comet Swift-Tuttle. The dust particles are vaporized at altitudes of 100 kilometers or so as they plow through the atmosphere at 60 kilometers per second.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