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 시간의 보름달(A Blue Hour Full Moon )

푸른 시간의 보름달(A Blue Hour Full Moon )

0 71
Image Credit & Copyright: Giorgia Hofer

자연 사진작가들과 행성 지구의 팬들은 항상 푸른 시간을 기다릴 것이다. 해가 뜨기 직전이나 해가 저문 뒤 박명이 진행되고 있는 동안 태양이 지평선 아래로 내려가고 땅과 하늘이 여전히 아름다운 푸른 빛으로 물들어 있는 시간이다. 8월 21일 해가 저문 뒤 이 푸른 시간에 찍은 이 사진 속에 태양 정반대편에 놓인 채 거의 보름달에 가까운 달이 이탈리아, 코르티나담배초의 거친 알프스 산맥 위에 떠있는 모습으로 담겼다. 하늘의 푸른 빛이 돌로마이트의 왕으로 알려진 알프스 산맥의 봉우, 안텔라오 산의 바위 피라미드에도 스며들어 있다. 달빛 노랗지만 한 계절에 보름달이 네 번 떠오를 때 그 중 세 번째 보름달을 블루문으로 부른다는 정의에 의해서 이 보름달은 블루문이다. 지점과 분점 사이를 계절이라고 부르느네, 이번 계절의 네 번째 보름달은 9월 20일 푸른 시간에 9월 추분이 오기 직전에 떠오를 것이다. 

Explanation: Nature photographers and other fans of planet Earth always look forward to the blue hour. That’s the transition in twilight, just before sunrise or after sunset, when the Sun is below the horizon but land and sky are still suffused with a beautiful blue light. After sunset on August 21, this blue hour snapshot captured the nearly full Moon as it rose opposite the Sun, above the rugged Italian Alps from Cortina d’Ampezzo, Italy. Sharing bluish hues with the sky, the rocky pyramid of Monte Antelao, also known as the King of the Dolomites, is the region’s prominent alpine peak. The moonlight is yellow, but even so this full Moon was known to some as a seasonal Blue Moon. That’s because by one definition the third full Moon of a season with four full moons in it is called a Blue Moon. Recognizing a season as the time between a solstice and an equinox, this season’s fourth full Moon will be rising in the blue hour of September 20, just before September’s equinox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