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아데스에서 히아데스 (Pleiades to Hyades)

플레이아데스에서 히아데스 (Pleiades to Hyades)

0 346
Image Credit & CopyrightAmir H. Abolfath (TWAN)

먼지로 자욱한 황소자리를 가로지르는 이 우주의 장면은 위에서 아래까지 거의 20도 크기로 펼쳐져 있다. 지구의 밤하늘에서 아주 오래전부터 알려져있던 두 개의 성단인 플레이아데스에서 시작해 히아데스에서 끝난다. 위에는 작은 플레이아데스 성단이 약 400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다. 어린 별들의 사랑스럽게 모여있는 이 성단의 별빛을 받아 먼지에 산란되면서 푸른 빛을 띤다. 아래에는 V자 모양을 하고 있는 히아데스 성단이 더 퍼져있는 모습으로 비교적 더 가까운 150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다. 히아데스 성단은 노란 빛으로 보이는 적색 거성인 밝은 알데바란에 가까이 있는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실제 알데바란은 겨우 65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으며 단지 히아데스 성단과 비슷한 방향에서 보일 뿐이다. 황소자리 분자 구름의 가장자리 근처에서 어둡고 희미하게 별빛을 가리고 있는 어두운 먼지 구름도 이 사진 속에서 뚜렷하게 보인다. 이 넓은 장면은 왼쪽의 암흑 성운 버나드 22와 알데바란 바로 위의 어린 별 황소자리 T별 그리고 힌디의 변광 성운을 담고 있다. 

Explanation: This cosmic vista stretches almost 20 degrees from top to bottom, across the dusty constellation Taurus. It begins at the Pleiades and ends at the Hyades, two star clusters recognized since antiquity in Earth’s night sky. At top, the compact Pleiades star cluster is about 400 light-years away. The lovely grouping of young cluster stars shine through dusty clouds that scatter blue starlight. At bottom, the V-shaped Hyades cluster looks more spread out in comparison and lies much closer, 150 light-years away. The Hyades cluster stars seem anchored by bright Aldebaran, a red giant star with a yellowish appearance. But Aldebaran actually lies only 65 light-years distant and just by chance along the line of sight to the Hyades cluster. Faint and darkly obscuring dust clouds found near the edge of the Taurus Molecular Cloud are also evident throughout the celestial scene. The wide field of view includes the dark nebula Barnard 22 at left with youthful star T Tauri and Hind’s variable nebula just above Aldebaran in the fram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