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을 향해 빛을 쏘다(Firing Lasers to Tame the Sky)

하늘을 향해 빛을 쏘다(Firing Lasers to Tame the Sky)

0 79
Image Credit & Copyright: Juan Carlos Muñoz / ESOText: Juan Carlos Muñoz

별은 왜 반짝일까? 우리 대기의 낮은 온도의 공기 덩어리들이 계속 움직이면서 먼 천체에서 날아온 빛의 경로를 휘게 하기 때문이다. 대기 난류는 연구해야하는 광원의 이미지를 흐릿하게 만들기 때문에 천문학자들에게는 중요한 문제다. 이 사진 속 망원경은 ESO의 패래널 천문대에 있는 것으로 장착된 네 개의 레이저를 활용해 이 난류와 싸우고 있다. 이 레이저는 지구 대기권 높은 곳의 원자 — 유성들이 남기고 간 나트륨을 들뜨게 해서 빛을 낸다. 이 빛나는 나트륨 점광원은 인공적인 별이 되어서 곧바로 그 반짝이는 모습을 관측해 초당 수백번 모양이 변형 가능한 거울을 통과해서 대기 난류를 계산하고 선명한 이미지를 만들어낸다. 별을 반짝이지 않게 보이게 하는 기술을 통해서 허블 수준의 이미지를 지상 망원경으로도 얻을 수 있다. 이 기술은 망막의 아주 선명한 이미지를 촬영하는 인간의 시각에 관한 과학 분야에도 활용된다. 

Explanation: Why do stars twinkle? Our atmosphere is to blame as pockets of slightly off-temperature air, in constant motion, distort the light paths from distant astronomical objects. Atmospheric turbulence is a problem for astronomers because it blurs the images of the sources they want to study. The telescope featured in this image, located at ESO’s Paranal Observatory, is equipped with four lasers to combat this turbulence. The lasers are tuned to a color that excites atoms floating high in Earth’s atmosphere — sodium left by passing meteors. These glowing sodium spots act as artificial stars whose twinkling is immediately recorded and passed to a flexible mirror that deforms hundreds of times per second, counteracting atmospheric turbulence and resulting in crisper images. The de-twinkling of stars is a developing field of technology and allows, in some cases, Hubbleclassimages to be taken from the ground. This technique has also led to spin-off applications in human vision science, where it is used to obtain very sharp images of the retin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