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hshineVsMercury_8168-netClaro

Image Credit & Copyright: Miguel Claro (TWAN, Dark Sky Alqueva)

태양계 가장 안 쪽에 위치한 행성 수성과 가느다란 그믐달은 지구의 하늘에서 태양에 아주 가까이에서만 볼 수 있다. 지난 4월 8일 땅거미가 지는 동안 담은 이 알록달록한 저녁 하늘은 서쪽 지평선 아래로 해가 저물어간 직후의 모습을 담고 있다. 포르투갈 리스본의 도시 불빛과 넓은 타구스 강가 너머로 저녁 박명이 물들었다. 지구에서 가장 가까운 지점인 근지점에 위치한 밝은 달은 고작 달 원반의 3퍼센트만 보이는 가느다란 그믐달의 위상을 하고 있다. 물론 달에서 보면 우리 지구는 보름달처럼 밝게 보일 것이다. 그 밝은 지구에서 반사된 빛이 달 원반을 비추면서 사진 속에서 달의 원반을 볼 수 있다. 밝은 수성도 함께 해가 진 직후 서쪽 지평선 위로 나타나있으며 앞으로 며칠 간 볼 수 있다. 이 작은 떠돌이 행성 앞으로 4월 18일이 되면 태양에서 가장 멀리 벗어나 보이는 최대 이각에 위치한다. 하지만 수성은 다시 태양 너머로 돌아가면서 5월 9일이 되면 태양 원반을 지나, 2006년 11월 8일 이후 첫 수성 식이 펼쳐질 것이다.

Explanation: Innermost planet Mercury and a thin crescent Moon are never found far from the Sun in planet Earth’s skies. Taken near dusk on April 8, this colorful evening skyscape shows them both setting toward the western horizon just after the Sun. The broad Tagus River and city lights of Lisbon, Portugal run through the foreground under the serene twilight sky. Near perigee or closest approach to Earth, the Moon’s bright, slender crescent represents about 3 percent of the lunar disk in sunlight. Of course as seen from the Moon, a nearly full Earth would light up the lunar night, and that strong perigee earthshine makes the rest of the lunar disk visible in this scene. Bright Mercury stays well above the western horizon at sunset for northern skywatchers in the coming days. The fleeting planet reaches maximum elongation, or angular distance from the Sun, on April 18. But Mercury will swing back toward the Sun and actually cross the solar disk on May 9, the first transit of Mercury since November 8, 2006.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