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성상 성운 아벨 7(Planetary Nebula Abell 7)

행성상 성운 아벨 7(Planetary Nebula Abell 7)

0 197
Image Credit & Copyright: Donald Waid, Ron Dilulio

아주 흐릿한 행성상 성운 아벨 7은 행성 지구 하늘에서 오리온자리 남쪽에 있는 토끼자리 방향으로 1,800 광년 거리에 있다. 은하수 별들로 둘러싸인 채 아주 멀리 배경 은하들과 같은 시선 방향에서 보이는 이 단순하고 일반적인 둥근 모양을 하고 있으며, 그 크기는 8광년에 이른다. 망원경으로 찍은 깊은 사진 속에 그 가장자리가 담겨있다. 그 아름답고, 더 복잡한 모습을 협대역 필터로 확인했다. 수소에서 나오는 방출선은 붉은색으로, 수소의 방출선은 녹색과 푸른색으로 표현되었고, 너무 어두워서 맨눈으로는 보기 어려운 아벨 7의 모습을 더 자연스럽게 그려냈다. 행성상 성운은 우리 태양이 50억년 뒤에 경험하게 될 마지막 항성 진화 단계로, 성운의 중심에는 한때 우리 태양과 비슷했던 별이 존재하다가 그 외곽을 불려 내보낸 모습이다. 아벨 7 자체는 약 20,000 살 정도 되었다. 그 중심의 별은 100억년 정도 되었으며 백색왜성이 되어 어두워져가고 있다.

Explanation: Very faint planetary nebula Abell 7 is some 1,800 light-years distant, just south of Orion in planet Earth’s skies in the constellation Lepus, The Hare. Surrounded by Milky Way stars and near the line-of-sight to distant background galaxies, its generally simple spherical shape, about 8 light-years in diameter, is outlined in this deep telescopic image. Within its confines are beautiful, more complex details enhanced by the use of narrowband filters. Emission from hydrogen is shown in reddish hues with oxygen emission mapped to green and blue colors, giving Abell 7 a natural appearance that would otherwise be much too faint to be appreciated by eye. A planetary nebula represents a very brief final phase in stellar evolution that our own Sun will experience 5 billion years hence, as the nebula’s central, once sun-like star shrugs off its outer layers. Abell 7 itself is estimated to be 20,000 years old. Its central star is seen here as a fading white dwarf some 10 billion years old.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