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성과 화구(The Comet and the Fireball)

혜성과 화구(The Comet and the Fireball)

0 282
Image Credit & Copyright: Cory Poole

이 사진에는 혜성이 담겨있다. 특히 2021년 찾아온 밝은 혜성들을 연이어 찍은 사진 중 하나로, 혜성 레너드가 담겨있다. 하지만 우주에겐 또 다른 계획이 있었다. 몇 초 뒤 혜성 바로 아래에 화구로 불리는 유성의 밝은 궤적이 지나갔다. 이 유성의 섬광은 혜성 코마보다 더 녹색으로 빛났다. 유성의 녹색 빛이 만들어지는 원인은 유성의 조약돌만한 크기의 핵에서 승화한 마그네슘에 의한 것이고, 혜성의 녹색 빛은 혜성의 도시 크기만한 핵에서 최근에 분출된 일산화탄소에 의한 것이다. 이 사진은 미국캘리포니아 라센 산의 사크라멘토 강 너머에서 10일 전에 촬영한 것이다. 이 화구는 며칠 뒤 극대기에 이른 올해 쌍둥이자리 유성우로 인해 떨어진 것이다. 혜성 레너드는 지난 주 맨눈으로도 볼 수 있었지만 현재 어두워지고 있고 — 지금은 남쪽 하늘을 향해 움직이고 있다.

Explanation: This picture was supposed to feature a comet. Specifically, a series of images of the brightest comet of 2021 were being captured: Comet Leonard. But the universe had other plans. Within a fraction of a second, a meteor so bright it could be called a fireball streaked through just below the comet. And the meteor’s flash was even more green than the comet’s coma. The cause of the meteor’s green was likely magnesium evaporating from the meteor’s pebble-sized core, while the cause of the comet’s green was likely diatomic carbon recently ejected from the comet’s city-sized nucleus. The images were taken 10 days ago over the Sacramento River and Mt. Lassen in CaliforniaUSA. The fireball was on the leading edge of this year’s Geminid Meteor Shower — which peaked a few days later. Comet Leonard is now fading after reaching naked-eye visibility last week — but now is moving into southern skie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