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성 레너드 뒤로 지나가는 JWST 발사 화염(Comet Leonard behind JWST Launch Plume)

혜성 레너드 뒤로 지나가는 JWST 발사 화염(Comet Leonard behind JWST Launch Plume)

0 267
Image Credit & Copyright: Matipon Tangmatitham (NARIT)

두 궤적 중 무엇이 혜성일까? 이 둘 모두 혜성처럼 보이지만 아래 쪽에 있는 것만 진짜 혜성이다. 아래 쪽에 있는 것은 계속해서 태양 주변 둥근 궤도를 돌면서 태양계 안쪽으로 들어오고 있는 도시 크기의 암석과 얼음으로 구성된 혜성 레너드로 그 코마와 꼬리를 볼 수 있다. 혜성 레너드는 최근 지구와 금성을 가장 가까이서 지나갔고 다음주 태양 곁을 지나가게 된다. 이 혜성은 현재 맨눈으로도 볼 수 있고, 최근 몇 주 간 더 길게 꼬리가 성장했다. 이와 달리 위쪽에 있는 궤적은 이틀 전 아리안 V 로켓에 실린 채 지구를 떠났던 제임스 웹 우주 망원경 (JWST)의 로켓 발사 화염이다. 태국에서 촬영한 이 한 장의 사진에는 에 도이 인타논 국립 공원에 있는 파고다 탑의 첨탑이 함께 담겨있다. NASA에서 만든 지금껏 가장 거대하고 가장 강력한 우주 망원경 JWST는 2022년 여름 지구-태양 L2 포인트에 진입해서 태양 주변 궤도를 돌면서 과학 관측 임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Explanation: Which one of these two streaks is a comet? Although they both have comet-like features, the lower streak is the only real comet. This lower streak shows the coma and tail of Comet Leonard, a city-sized block of rocky ice that is passing through the inner Solar System as it continues its looping orbit around the Sun. Comet Leonard has recently passed its closest to both the Earth and Venus and will round the Sun next week. The comet, still visible to the unaided eye, has developed a long and changing tail in recent weeks. In contrast, the upper streak is the launch plume of the Ariane V rocket that lifted the James Webb Space Telescope (JWST) off the Earth two days ago. The featured single-exposure image was taken from Thailand, and the foreground spire is atop a pagoda in Doi Inthanon National ParkJWST, NASA’s largest and most powerful space telescope so far, will orbit the Sun near the Earth-Sun L2 point and is scheduled to start science observations in the summer of 2022.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