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성 아틀라스와 멋진 은하들 (Comet ATLAS and the Mighty Galaxies)

혜성 아틀라스와 멋진 은하들 (Comet ATLAS and the Mighty Galaxies)

0 487
Image Credit & Copyright: Rolando Ligustri (CARA ProjectCAST)

혜성 아틀라스 C/2019 Y4는 NASA의 지원을 받은 소행성 지구-충돌 최후 경보 시스템을 통해 2019년 발견된 마지막 혜성이다. 현재 북쪽 하늘에서 밝아지고 있는 이 혜성의 아름다운 초록빛 코마가 3월 18일 뉴 멕시코의 원격 천문대로 포착한 이 망원경으로 바라본 하늘 장면의 왼쪽 위에 담겨있다. 오른쪽 아래에는 아주 잘 알려진 중력적으로 상호작용을 하고 있는 두 거대한 은하 M81과 M82가 있다. 은하수 위의 어두운 먼지 구름을 통해 본 이 은하 쌍은 큰곰자리 방향으로 약 1200만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다. 혜성 아틀라스는 지구에서 약 9광분 거리에 있고 화성 궤도 너머에 있다. 이 혜성의 크게 찌그러진 궤도는 1844년의 대 헤성과 비슷하지만 이 궤적은 약 6,000년에 다시 태양계 안쪽으로 들어온다. 혜성 아틀라스는 5월 31일 태양에 가장 가까워지는 근일점을 통과하며 수성 궤도보다 더 안쪽으로 들어오며 앞으로 며칠 간 맨눈으로도 볼 수 있다. 

Explanation: Comet ATLAS C/2019 Y4 was discovered by the NASA funded Asteroid Terrestrial-impact Last Alert System, the last comet discovery reported in 2019. Now growing brighter in northern night skies, the comet’s pretty greenish coma is at the upper left of this telescopic skyview captured from a remotely operated observatory in New Mexico on March 18. At lower right are M81 and M82, well-known as large, gravitationally interacting galaxies. Seen through faint dust clouds above the Milky Way, the galaxy pair lies about 12 million light-years distant, toward the constellation Ursa Major. In bound Comet ATLAS is about 9 light-minutes from Earth, still beyond the orbit of Mars. The comet’s elongated orbit is similar to orbit of the Great Comet of 1844 though, a trajectory that will return this comet to the inner Solar System in about 6,000 years. Comet ATLAS will reach a perihelion or closest approach to the Sun on May 31 inside the orbit of Mercury and may become a naked-eye comet in the coming day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