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성 NEOWISE의 긴 꼬리 (The Long Tails of Comet NEOWISE)

혜성 NEOWISE의 긴 꼬리 (The Long Tails of Comet NEOWISE)

0 77
Image Credit & Copyright: Petr Horalek

이 혜성 NEOWISE (C/2020 F3)는 현재 우리 행성의 북쪽 하늘을 가로질러 휩쓸고 지나가고 있다. 체코의 서치 브르추에서 촬영한 이 하늘 장면 속에 길게 긴 꼬리가 펼쳐져있다. 7월 13/14일 밤에 촬영된 이 장면은 뒤 배경은 그대로 두고 하늘만 추적하면서 긴 노출로 담아 맨눈으로 볼 수 없는 세밀한 장면을 담아냈다. 이 장면 위쪽에는 혜성의 밝은 코마에서 20도까지 뻗어나가는 흐릿한 형체들이 담겨있다. 햇빛의 압력에 의해 불려나가며 둥글게 그려진 혜성의 노란 먼지 꼬리는 눈으로도 쉽게 볼 수 있다. 하지만 더 어둡고, 더 푸른 꼬리는 빛을 반사하는 혜성의 먼지에서 갈라져 나와있다. 이 더 어두운 꼬리는 이온 꼬리로 혜성의 코마에서 태양의 자기장에 의해 바깥으로 불려나가며 햇빛을 받아 빛을 내고 있다. 현재 태양계 바깥으로 떠나가고 있는 NEOWISE는 북쪽의 저녁 하늘에서 점점 고도가 올라가고 있으며 7월 23일 지구에 가장 가까이 접근한다. 

Explanation: This Comet NEOWISE (C/2020 F3) now sweeps through our fair planet’s northern skies. Its long tails stretch across this deep skyview from Suchy Vrch, Czech Republic. Recorded on the night of July 13/14, the composite of untracked foreground and tracked and filtered sky exposures teases out details in the comet’s tail not visible to the unaided eye. Faint structures extend to the top of the frame, over 20 degrees from the comet’s bright coma. Pushed out by the pressure of sunlight itself, the broad curve of the comet’s yellowish dust tail is easy to see by eye. But the fainter, more bluish tail is separate from the reflective comet dust. The fainter tail is an ion tail, formed as ions from the cometary coma are dragged outward by magnetic fields in the solar wind and fluoresce in the sunlight. Outbound NEOWISE is climbing higher in northern evening skies, coming closest to Earth on July 23rd.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