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성 ZTF를 담은 세 가지 장면(A Triple View of Comet ZTF)

    0 33
    Image Credit & Copyright: Javier Caldera & Miguel Gracia

    혜성 ZTF는 독특한 모양을 갖고 있다. 현재 태양계 안쪽에 방문한 밝은 혜성은 평범한 먼지 꼬리이온 꼬리, 그리고 녹색 가스 코마 뿐 아니라 독특한 역꼬리도 함께 보인다. 이 역꼬리는 실제로는 혜성을 앞지르지 않는다 — 이 꼬리는 혜성의 머리를 향하지만 그 뒤를 따르는 먼지 꼬리 일부가 옆으로 펼쳐진 것이 겹쳐 보이기 때문에 이렇게 보인다. 거대한 먼지 눈덩이인 혜성 C/2022 E3 (ZTF)은 현재 태양 가장 가까이를 지나가고 있고 내일 지구에 가장 가까이 지나간다. 위 세 장의 사진 중 가장 큰 사진은 지난주 스페인 카세레스의 어둡고 맑은 하늘에서 혜성 ZTF를 맨눈으로 봤을 때의 모습을 보여준다. 가장 위의 사진은 쌍안경으로 본 혜성의 모습을, 가장 아래쪽의 사진은 작은 망원경으로 본 혜성의 모습을 보여준다. 혜성은 현재 매일 밤 북반구 지역에서 볼 수 있지만, 다음주가 지나면서 점점 어두워지고 관측이 어려워질 것이다.

    Explanation: Comet ZTF has a distinctive shape. The now bright comet visiting the inner Solar System has been showing not only a common dust tailion tail, and green gas coma, but also an uncommonly distinctive antitail. The antitail does not actually lead the comet — it is just that the head of the comet is seen superposed on part of the fanned-out and trailing dust tail. The giant dirty snowball that is Comet C/2022 E3 (ZTF) has now passed its closest to the Sun and tomorrow will pass its closest to the Earth. The main panel of the featured triple image shows how Comet ZTF looked last week to the unaided eye under a dark and clear sky over CáceresSpain. The top inset image shows how the comet looked through binoculars, while the lower inset shows how the comet looked through a small telescope. The comet is now visible all night long from northern latitudes but will surely fade from easy observation during the next few week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SIMILAR ARTICLES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