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DunesMars_Curiosity_960Image Credit: NASA, JPL-Caltech, MSSS

어떻게 화성에서 부는 바람이 모래에 영향을 끼칠까? 지구에서와 전혀 다른 그 해답을 찾기 위해, 로봇 탐사선 큐리오시티는 직접 화성의 게일 크레이터 부근 바그놀드 언덕에 위치한 어두운 나미브 언덕 탐사하고 있다. 나미브는 처음으로 지구 바깥에서 자세하게 탐사된 모래 언덕이다. 화성에서 바람에 의해 형성된 물결 무늬는 지구에서의 경우와 비슷하다고 예상할 수 있다. 어두운 나미브 언덕 위에서 볼 수 있는 거대한 꼭대기 부분은, 약 3m 정도이며, 지구에서는 오직 물 속에서만 볼 수 있다. 이들이 화성에서 나타난 이유는 화성의 옅은 바람이 모래 입자를 흩날렸기 때문이다. 위의 사진은 지난 12월 촬영된 것으로 질감을 표현하기 위해 수평 방향으로 압축된 것이다. 멀리, 평범한 화성의 지형은 밝은 주황색으로 보이지만, 바위가 흩뿌려져 있는 지형은 오른쪽 멀리에서 볼 수 있다. 7월 초 큐리오시티는 예상치 못한 안전 모드에 들어갔지만, 지난 주 게일 크레이터의 호수 밑바닥과 같은 내부 구조를 탐험한 자료를 내보내면서 다시한번 미생물들이 생존할 수 있다는 추가 신호를 보내주었다.

Explanation: How does wind affect sand on Mars? To help find out if it differs significantly from Earth, the robotic Curiosity rover on Mars was directed to investigate the dark Namib Dune in the Bagnold Dune Field in Gale Crater. Namib is the first active sand dune investigated up close outside of planet Earth. Wind-created ripples on Earth-bound sand dunes appear similar to ripples on Mars, with one exception. The larger peaks visible on dark Namib dune, averaging about 3 meters apart, are of a type seen only underwater on Earth. They appear to arise on Mars because of the way the thin Martian wind drags dark sand particles. The featured image was taken last December and is horizontally compressed to show context. In the distance, a normal dusty Martian landscape slopes up in light orange, while a rock-strewn landscape is visible on the far right. Curiosity unexpectedly went into safe mode in early July, but it was brought out last week and has now resumed exploring the once lake-filled interior of Gale Crater for further signs that it was once habitable by microbial lif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