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세기 M101 (21st Century M101)

21세기 M101 (21st Century M101)

0 340
Image Credit: NASAESACXCJPL – CaltechSTScI

샤를 메시에의 유명한 카탈로그의 마지막 천체 중 하나인 크고 아름다운 나선 은하 M101는 결코 그저 작은 하나에 지나지 않는다. 약 170,000 광년 크기의 이 은하는 아주 거대하며, 거의 우리 은하의 두 배 크기다. M101는 또로즈 경의 거대한 19세기 망원경 파슨스타운의 레비아탄으로 처음 관측된 나선 성운 중 하나다. 거대한 섬 우주를 다중 파장으로 찍은 이 장면은 21세기 우주를 돌고 있는 망원경으로 촬영해 합성한 것이다. X선에서 적외선 파장(높은 에너지에서 낮은 에너지)의 빛들은 각각 찬드라 X선 망원경 (보라색), 은하 진화 탐사선 (파란색), 허블 우주 망원경 (노란색), 그리고 스피처 우주 망원경 (빨간색)으로 표현되어 있다. X선 데이터는 M101의 폭발한 별과 중성자별 그리고 쌍성 블랙홀 계 주변의 수백 만도의 뜨거운 가스를 추적하는 반면, 낮은 에너지의 데이터는 M101의 거대한 나선팔을 따라 놓인 별과 먼지 띠를 추적한다. 바람개비 은하로도 알려진 M101는 북쪽의 큰곰자리 경계선 안쪽에 약 2500만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다. 

Explanation: One of the last entries in Charles Messier’s famous catalog, big, beautiful spiral galaxy M101 is definitely not one of the least. About 170,000 light-years across, this galaxy is enormous, almost twice the size of our own Milky Way Galaxy. M101 was also one of the original spiral nebulae observed with Lord Rosse’s large 19th century telescope, the Leviathan of Parsonstown. In contrast, this multiwavelength view of the large island universe is a composite of images recorded by space-based telescopes in the 21st century. Color coded from X-rays to infrared wavelengths (high to low energies), the image data was taken from the Chandra X-ray Observatory (purple), the Galaxy Evolution Explorer (blue), Hubble Space Telescope(yellow), and the Spitzer Space Telescope(red). While the X-ray data trace the location of multimillion degree gas around M101’s exploded stars and neutron star and black hole binary star systems, the lower energy data follow the stars and dust that define M101’s grand spiral arms. Also known as the Pinwheel Galaxy, M101 lies within the boundaries of the northern constellation Ursa Major, about 25 million light-years awa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