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8,000피트에서 본 남반구 하늘(Southern Sky from 38,000 Feet)

38,000피트에서 본 남반구 하늘(Southern Sky from 38,000 Feet)

0 220
Image Credit & Copyright: Ralf Rohner

이 아름다운 밤하늘 사진 속에 구름이 자욱한 행성 지구 너머 남반구 하늘의 천체들이 빛나고 있다. 이 장면은 페루 리마로 향해 쭉 서쪽으로 날아가던 상공 38,000 피트 높이의 항공기 갑판에서 포착한 것이다. 비행 중 이 선명한 천체 사진을 찍기 위해서 가장 잘 찍은 짧은 노출 사진들을 골라 디지털로 합성했다. 남쪽 은하수의 넓은 띠가 왼쪽 위에서 석탄자루 성운과 남십자성과 함께 시작한다. 은하수는 오른쪽으로 쭉 퍼져나가며 용골 성운과 거대한 검 성운을 품고 있다. 용골자리의 알파별이자 지구의 밤하늘에서 두 번째로 가장 밝은 별 캐노푸스와 우리 은하의 위성은하인 대마젤란운을 은하수 아래에서 쉽게 찾을 수 있다.

Explanation: Celestial sights of the southern sky shine above a cloudy planet Earth in this gorgeous night sky view. The scene was captured from an airliner’s flight deck at 38,000 feet on a steady westbound ride to Lima, Peru. To produce the sharp airborne astrophotograph, the best of a series of short exposures were selected and digitally stacked. The broad band of the southern Milky Way begins at top left with the dark Coalsack Nebula and Southern Cross. Its expanse of diffuse starlight encompasses the the Carina Nebula and large Gum Nebula toward the right. Canopus, alpha star of Carina and second brightest star in Earth’s night is easy to spot below the Milky Way, as is the dwarf galaxy known as the Large Magellanic Cloud. The Small Magellanic cloud just peeks above the cloudy horizon. Of course, the South Celestial Pole also lies within the starry southern fram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