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7P 혜성 표면에서 새어나오는 먼지 제트 (A Dust Jet from the Surface...

67P 혜성 표면에서 새어나오는 먼지 제트 (A Dust Jet from the Surface of Comet 67P)

0 411

Image Credit & Copyright: ESARosettaMPS, OSIRIS; UPD/LAM/IAA/SSO/INTA/UPM/DASP/IDA

혜성은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 제트가 뿜어져 나오며 꼬리를 그리는 혜성의 핵이 정확히 어디서 오는지는 알 수 없다. 지난 해, ESA의 로제타 탐사선은 혜성 67P/츄리모프-게라시멘코에서 제크가 뿜어져 나오는 모습을 담아냈다. 위의 사진에서 10m 높이의 암벽 너머로 작고 둥근 구덩이에서 밝은 기둥이 솟구쳐 나오고 있다. 로제타 데이터로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이 제트는 먼지와 물 얼음으로 구성되어있다. 이곳의 거친 지형은 표면에 구멍을 만들면서 기둥이 솟구치도록 하는 어떤 현상이 표면 깊은 곳에서 일어났다는 것을 암시한다. 이 사진은 지난 7월 탐사선이 혜성 표면에 추락하면서 로제타 미션이 종료되기 두 달 전 촬영한 것이다.

Explanation: Where do comet tails come from? There are no obvious places on the nuclei of comets from which the jets that create comet tails emanate. Last year, though, ESA’s Rosetta spacecraft not only imaged a jet emerging from Comet 67P/Churyumov-Gerasimenko, but flew right through it. Featured is a telling picture showing a bright plume emerging from a small circular dip bounded on one side by a 10-meter high wall. Analyses of Rosetta data shows that the jet was composed of both dust and water-ice. The mundane terrain indicates that something likely happened far under the porous surface to create the plume. This image was taken last July, about two months before Rosetta’s mission ended with a controlled impact onto Comet 67P’s surfac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