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13: 헤라클레스자리의 거대한 구상성단 (M13: The Great Globular Cluster in Hercules)

M13: 헤라클레스자리의 거대한 구상성단 (M13: The Great Globular Cluster in Hercules)

0 202
Image Credit & Copyright: Eric Coles and Mel Helm

1716년, 영국의 천문학자 에드먼드 핼리는 고요한 하늘에 달이 없던 날 “이것은 작은 얼룩이지만, 맨눈으로도 볼 수 있다.” 라고 기록했다. 물론 M13은 헤라클레스자리에서 쉽게 볼 수 있는 거대한 구상성단으로 북쪽하늘에서 가장 밝은 구상성단 중 하나다. 이 선명한 망원경으로 바라본 장면에서 환상적인 성단의 수십 만개의 별들을 확인할 수 있다. 25,000 광년 거리에 떨어져 반경 150 광년 영역에 별들이 모여 있다. 성단 중심부로 접근하면 3광년 정육면체 부피 안에 100개의 별이 들어온다. 비교하자면 태양에서 가장 가까운 별은 4광년 떨어져 있다. 이 사진 속 높은 밀도로 별이 모여있는 성단 중심부의 아주 확연한 밝기의 범위는 가운데 살짝 왼쪽과 바로 아래 뚜렷한 프로펠러 모양을 하고 있는 먼지 띠의 모습을 보여준다. 뒤로는 왼쪽 위의 NGC 6207를 포함해 배경 은하들이 함께 담겨있다.

Explanation: In 1716, English astronomer Edmond Halley noted, “This is but a little Patch, but it shews itself to the naked Eye, when the Sky is serene and the Moon absent.” Of course, M13 is now less modestly recognized as the Great Globular Cluster in Hercules, one of the brightest globular star clusters in the northern sky. Sharp telescopic views like this one reveal the spectacular cluster’s hundreds of thousands of stars. At a distance of 25,000 light-years, the cluster stars crowd into a region 150 light-years in diameter. Approaching the cluster core upwards of 100 stars could be contained in a cube just 3 light-years on a side. For comparison, the closest star to the Sun is over 4 light-years away. The remarkable range of brightness recorded in this image follows stars into the dense cluster core and reveals three subtle dark lanes forming the apparent shape of a propeller just below and slightly left of center. Distant background galaxies in the medium-wide field of view include NGC 6207 at the upper left.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