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13: 헤라클레스 대성단 (M13: The Great Globular Cluster in Hercules)

M13: 헤라클레스 대성단 (M13: The Great Globular Cluster in Hercules)

0 983

Image Credit & Copyright: Adam Block, Mt. Lemmon SkyCenter, U. Arizona

1716년, 영국의 천문학자 에드먼드 핼리는 “이 천체는 작은 얼룩처럼 보이지만, 달이 사라지고 하늘이 어두워지면 맨눈으로도 볼 수 있다.”고 기록했다. 물론, M13은 이제 쉽게 찾기는 어려운 헤라클레스자리에 자리한 대성단으로, 북쪽 하늘에서 가장 밝은 구상성단 중 하나다. 망원경으로 이 성단을 바라보면 성단을 채우고 있는 수백만 별들의 환상적인 모습을 볼 수 있다. 25,000 광년 거리에 떨어진 이 성단을 가득 채우고 있는 별들은 150 광년 너비 안에 모여있다. 성단의 핵으로 접근하면 고작 한 변이 3광년이 되는 부피 안에 100개 이상의 별들이 담기게 된다. 비교하자면 태양에서 가장 가까운 별은 4광년을 가야 나타난다. 이 M13 성단의 아주 밀도가 높은 핵에서부터 바깥을 아우르는 모습이 이 선명한 칼라 사진에 잘 담겨있다. 이 성단에서 진화한 붉고 푸른 거성들은 노랗고 푸른 빛으로 보인다.

Explanation: In 1716, English astronomer Edmond Halley noted, “This is but a little Patch, but it shews itself to the naked Eye, when the Sky is serene and the Moon absent.” Of course, M13 is now less modestly recognized as the Great Globular Cluster in Hercules, one of the brightest globular star clusters in the northern sky. Telescopic views reveal the spectacular cluster’s hundreds of thousands of stars. At a distance of 25,000 light-years, the cluster stars crowd into a region 150 light-years in diameter. Approaching the cluster core upwards of 100 stars could be contained in a cube just 3 light-years on a side. For comparison, the closest star to the Sun is over 4 light-years away. Along with the cluster’s dense core, the outer reaches of M13 are highlighted in this sharp color image. The cluster’s evolved red and blue giant stars show up in yellowish and blue tint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