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51: 소용돌이 은하(M51: The Whirlpool Galaxy)

M51: 소용돌이 은하(M51: The Whirlpool Galaxy)

0 64
Image Credit & CopyrightFabian Neyer

큰곰자리를 찾아서 국자 끝 손잡이를 따라 가장 마지막 밝은 별을 찾아보자. 그리고 당신의 망원경을 살짝 남쪽과 서쪽으로 움직이면 샤를 메시에의 유명한 목록에 51번째로 이름을 올린 환상적인 모습으로 상호작용 중인 은하를 만날 수 있다. 아마 원래는 나선 성운이었을 거대한 은하 NGC 5194는 아주 잘 갖춰진 나선팔을 갖고 있다. 이 은하의 나선팔과 먼지 띠가 이웃한 은하 (왼쪽) NGC 5195 앞으로 이어져있다. 이 은하 쌍은 약 3100만 광년 거리에 있으며 작은 별자리 사냥개자리 가장자리 안에 들어와있다. 망원경으로 바로 바라보면 M51은 흐릿하고 뿌옇게 보인다. 하지만 이 놀라울 정도로 깊은 사진에서는 상호작용하고 있는 은하들의 환상적인 색깔과 은하를 잇는 조석 잔해의 모습을 보여준다. 이 사진은 거의 90시간에 걸쳐 모은 협대역 데이터로 만든 것으로 M51 시스템에서 발견된 붉게 이온화된 수소 가스의 구름이 거대하게 펼쳐지있는 모습을 보여준다.

Explanation: Find the Big Dipper and follow the handle away from the dipper’s bowl until you get to the last bright star. Then, just slide your telescope a little south and west and you’ll come upon this stunning pair of interacting galaxies, the 51st entry in Charles Messier’s famous catalog. Perhaps the original spiral nebula, the large galaxy with well defined spiral structure is also cataloged as NGC 5194. Its spiral arms and dust lanes clearly sweep in front of its companion galaxy (left), NGC 5195. The pair are about 31 million light-years distant and officially lie within the angular boundaries of the small constellation Canes Venatici. In direct telescopic views, M51 looks faint and fuzzy to the eye. But this remarkably deep image shows off details of the interacting galaxy’s striking colors and galactic tidal debris. The image includes nearly 90 hours of narrowband data that also reveals a vast glowing cloud of reddish ionized hydrogen gas discovered in the M51 system.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